“가습기살균제 꾸준히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
“가습기살균제 꾸준히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
  • 정리 = 정은혜 기자
  • 승인 2013.09.09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베이비뉴스 창간 3주년 축하메시지] 신지숙 씨

【베이비뉴스 정은혜 기자】

 

베이비뉴스가 9월 1일로 창간 3주년을 맞았습니다. 대한민국의 첫 육아신문이 세 돌을 맞은 것입니다. 베이비뉴스는 언제나 우리 아이들과 부모님 편입니다. 아이들이 밝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는 세상을 만들겠습니다.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기필코 만들겠습니다. 애독자 분들과 사회 각계 인사들이 보내온 베이비뉴스 창간 3주년 축하 메시지를 차례차례 싣습니다.

 

 

안녕하세요.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신지숙입니다.

 

이렇게 베이비뉴스 창간 3주년을 축하 인사드리게 됐어요.

 

제가 이 일로 여러 모임을 나갈 때 늘 꾸준히 관심을 가져 주셔서, 1인 시위 나갔을 때도 조용히 저희 촬영을 해주시던 분께서 베이비뉴스에서 오셨다고 명함을 주셨던 기억이 나요.

 

아이들과 엄마에게 늘 관심있는 주제로 좋은 뉴스를 전해 주셔서 저도 꾸준히 그 이후로 보고 있고요. 가끔 이렇게 뉴스를 가족들과 함께 읽으면서 아빠한테도 큰 소리로 읽어주곤 해요.

 

좋은 소통의 장이 되어 주셔서 감사하고요. 요즘에 좋은 언론이 너무 중요한 때인데 이럴 때 우리 엄마와 어린이들에게, 가족들에게 좋은 언론이 되어 주셔서 베이비뉴스께 너무 감사드립니다.

 

정말로 창간 3주년 기쁜 마음으로 함께 축하합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