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의 마음으로 고른 예비신부 선물 리스트
엄마의 마음으로 고른 예비신부 선물 리스트
  • 김고은 기자
  • 승인 2015.06.02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결혼생활 경험과 사랑 담은 실속 선물은?

【웨딩뉴스팀 김고은 기자】

결혼을 앞둔 딸을 위해 신세대 엄마들이 자신의 결혼생활 경험을 담은 노하우와 사랑의 마음을 담아 생활에 유용한 제품을 선물하는 것이 인기다. ⓒ오설록,러쉬,LG전자,타파웨어
결혼을 앞둔 딸을 위해 신세대 엄마들이 자신의 결혼생활 경험을 담은 노하우와 사랑의 마음을 담아 생활에 유용한 제품을 선물하는 것이 인기다. ⓒ오설록,러쉬,LG전자,타파웨어


최근 결혼을 앞둔 딸을 위해 신세대 엄마들이 자신의 결혼생활 경험을 담은 노하우와 사랑의 마음을 담아 실속과 센스를 겸비한 선물을 전달하는 것이 인기다. 딸을 위한 엄마의 깐깐한 기준을 만족시킬 예신 선물 리스트를 공개한다.


◇ 건강한 따뜻함과 여유를 선물하고 싶다면 ‘오설록 삼다연’


일상에서 즐길 수 있는 건강한 여유를 선물하고 싶다면 한국의 대표 차 브랜드 오설록의 후발효차 ‘삼다연’을 추천한다. 삼다연은 몸을 따뜻하게 해주는 제주 발효 숙성차로, 제주 오설록 다원에서 유기농으로 재배한 녹차 잎을 한국 전통 장류에서 얻은 균주로 발효시키고 제주 삼나무 통에 차를 담아 일정 기간 숙성시킨 한국 최초의 후발효차다.


이 차는 지난 2013년 차(茶)의 거대산지이자 발효차 강국인 중국에서 해외제품으로는 유일하게 금상을 수상하며 품질의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몸을 따뜻하게 해주는 발효차의 특성이 더해져 결혼 초기의 여성들에게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 향기로운 휴식을 선물하고 싶다면 ‘러쉬스파 컴포터 트리트먼트’


진성한 휴식을 선물하고 싶다면 영국 프레쉬 핸드메이드 코스메틱 브랜드 러쉬(LUSH)가 운영하는 정통 잉글리쉬 스파 이용권을 추천한다. 러쉬 스파(LUSH SPA)는 영국 전원의 가정집에 있는 듯 편안한 정취가 물씬 풍기는 아늑한 분위기의 인테리어로 일상에 지친 현대인에게 진정한 의미의 휴식을 선사하는 공간이다.


특히 ‘컴포터 트리트먼트(Comfoter Treat)’는 따뜻한 초콜릿을 이용한 러쉬의 스파로, 공간을 가득 채우는 초콜릿 향과 부드러운 전신 스크럽이 일상의 고단함을 잊고 편안한 마인드를 갖게 해주는 프로그램이다. 뿐만 아니라 반짝이는 핑크빛 조명과 장미향 버블이 가득 채워진 러쉬스파 테라피 룸은 영화 속 주인공이 된 듯한 느낌과 함께 심신의 안정을 도와 결혼준비 및 진행으로 지친 엄마와 딸이 함께 즐기기에도 좋다.  


◇ 효율적이고 간편한 쿠킹타임을 선물하고 싶다면 ‘타파웨어 스무디 차퍼’


요리시간을 단축 시켜주는 편리한 주방용품을 선물하고 싶다면 글로벌 생활용품 브랜드, 타파웨어 브랜즈의 다용도 핸디형 주방 요리 도우미 ‘스무디 차퍼’를 추천한다. 이 제품은 전기 없이 사용 가능한 에코 수동 믹서기로, 용기에 장착된 줄을 잡아당기면 3개의 칼날이 15초 동안 288번 칼질하는 효과를 내서 빠른 시간내에 채로를 다질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줄을 당기는 횟수에 따라 식재료를 원하는 크기로 다질 수 있어 볶음밥, 양념장 등 다양한 요리를 편리하게 할 수 있다. 또한 칼날 대신 휘스크를 끼우면 달걀 및 크림반죽, 베이킹 반죽까지 손쉽게 할 수 있다.
 
◇ 멋스럽고 산뜻한 아침을 선물하고 싶다면 ‘LG전자 트롬 스타일러’  


출근준비로 바쁜 평일 아침, 깔끔하게 스타일링된 옷을 입고 나서는 것만큼 산뜻한 것이 있을까. LG전자에서 선보인 ‘트롬 스타일러’는 옷에 있는 먼지나 세균을 없애주고 주름까지 펴주는 의류관리기기로, 간편한 의류관리가 가능해 바쁜 일상을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옷에 묻은 대장균, 세균, 집먼지 진드기 등을 99.9% 없애주는 기능이 있어 피부가 예민한 여성들의 필수 가전기기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특히 이 제품은 출시 100일 만에 1만 대가 판매되며 날로 높아지는 인기를 증명하기도 했다.

【Copyrights ⓒ 베이비뉴스 기사제보 & 보도자료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