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유수유 돕는 안심 도우미 스펙트라 젖병소독기
퀵메뉴
임산부라면 100% 증정 출산선물 신청하기
분유수유 돕는 안심 도우미 스펙트라 젖병소독기
  • 김고은 기자
  • 승인 2017.11.27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베이비뉴스 맘스클래스
    - No.1 임신,육아교실, 전국주요도시 알찬강의 푸짐한 경품과 전원증정 사은품
  • http://www.momsclass.co.kr
AD
모유수유 전문기업 유진메디케어 기술력 돋보이는 제품

【베이비뉴스 김고은 기자】

 

과정이 번거롭고 까다로운 분유수유를 좀 더 편리하게 할 수 있는 젖병소독기. 바쁜 엄마들에게는 절대적인 필수품으로 꼽히며 수요가 증가 중이다. 최근에는 모유수유 전문기업 스펙트라가 젖병소독기를 출시해 눈길을 끈다. 엄마들의 관심을 살만한 요소들을 얼마나 갖췄는지, 제품의 특장점을 맘스리뷰에서 소개한다.


◇ 스펙트라 젖병소독기만의 강점
 

스펙트라 젖병소독기에는 건조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여주는 트리플 팬 시스템이 적용됐다. ⓒ스펙트라
스펙트라 젖병소독기에는 건조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여주는 트리플 팬 시스템이 적용됐다. ⓒ스펙트라

 


스펙트라 젖병소독기의 가장 큰 특징은 ‘트리플 팬 시스템’이 적용됐다는 점이다. 듀얼 건조팬에 환기팬이 추가돼 건조시간을 두 배 이상 줄일 수 있는 획기적 기능을 도입했다. 세 개의 팬이 작동하기 때문에 환기 시에 UV살균으로 발생하는 특유의 냄새가 매우 적다.


또한 공기청정기에 주로 사용되는 초극세사 프리필터가 적용됐다. 환기 시 내부공기의 순환을 효율적으로 돕기 위해 황사와 미세먼지까지 걸러주는 극세사 프리필터를 적용했다.

어느 시간에는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자동 보관 기능도 엄마들에게 반가운 기능이다. 자동 보관 기능은 오토 모드 종료 후 자동으로 스토리지 모드가 적용되면서 10시간 동안 세균증식을 막는 기능. 출산 후 초기 3시간에 한 번씩 수유를 해야 하는데, 이른 새벽이나 외출 후 혹은 귀가 시에도 즉시 꺼내 사용할 수 있어 간편하고 위생적이다.
 

스펙트라 젖병소독기는 어디에나 잘 어울리는 화이트, 다크그레이 두 개 컬러로 출시됐다. ⓒ스펙트라
스펙트라 젖병소독기는 어디에나 잘 어울리는 화이트, 다크그레이 두 개 컬러로 출시됐다. ⓒ스펙트라

 


내부는 젖병 16개까지 보관이 가능한 넉넉한 공간을 갖췄으며, 2개의 UV 램프를 적용해 살균력을 높였다. 컬러는 두 가지로 출시했다. 화이트, 다크그레이 컬러에 골드바의 조합으로 모던하고 매력적인 분위기를 연출한다.


◇ 신뢰받는 모유수유 전문기업 유진메디케어 브랜드 스펙트라


스펙트라 젖병소독기는 모유수유 전문기업 유진메디케어가 만드는 다목적 전기 살균기이다. 젖병이나 젖꼭지 등 젖병 물품뿐만 아니라 이유식기류나 칫솔, 물컵, 아기 장난감 등 소독이 필요한 제품이라면 다용도로 살균 소독이 가능하다.


임신·출산·육아 관련 제품에 18년 노하우를 가진 유진메디케어는 스펙트라 유축기, 젖병소독기를 비롯한 다양한 제품을 미국, 호주, 중국 등 26개국에 수출 중이다. 2015년에는 500만 불 수출탑, 2016년에는 1000만 불 수출탑을 기록했고 2017년에는 2000만 불 수출탑 기록을 눈앞에 두고 있다.

 

 

스펙트라 젖병소독기는 젖병 외에도 장난감, 그릇 등 살균 소독이 가능한 모든 제품에 다용도 사용이 가능하다. ⓒ
스펙트라 젖병소독기는 젖병 외에도 장난감, 그릇 등 살균 소독이 가능한 모든 제품에 다용도 사용이 가능하다. ⓒ

 


이번 젖병소독기는 새로 출시하며 ‘99.9% 살균’, 염수분무테스트, KC안전인증, FDA등록, 전자파 적합등록 등에 통과해 성적서를 받았다. 이외 제품에는 의료기기 품질시스템(ISO 13485),CE, FDA 등에서 공인 인증을 받았다.


한편 유진메디케어는 스펙트라 젖병소독기의 출시를 기념해 구입 시 UV램프 2개를 추가 증정하는 이벤트와 상품평 작성 이벤트 등을 진행한다. 제품은 오픈마켓, 온라인 쇼핑몰이나 스펙트라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제품 상세 사용은 유튜브 동영상을 통해 지원, 안내 받을 수 있다.


【Copyrights ⓒ 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