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중랑구, '가족친화기관' 인증… 여직원 89% 육아휴직
퀵메뉴
임산부라면 100% 증정 출산선물 신청하기
서울 중랑구, '가족친화기관' 인증… 여직원 89% 육아휴직
  • 안은선 기자
  • 승인 2017.12.07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베이비뉴스 맘스클래스
    - No.1 임신,육아교실, 전국주요도시 알찬강의 푸짐한 경품과 전원증정 사은품
  • http://www.momsclass.co.kr
AD
"미혼직원까지 다양한 욕구 반영해 일·가정 양립 가능하게 할 것"

【베이비뉴스 안은선 기자】

서울 중랑구(구청장 나진구)는 여성가족부에서 주관한 ‘2017년 가족친화 인증기관’으로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가족친화기관 인증제는 근로자의 일·가정 양립을 지원하고,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는 기업 및 기관에 대해 심사를 통해 인증하는 제도이다.

중랑구는 여직원의 89%가 육아휴직을 이용할 만큼 육아휴직 제도가 보편화돼 있으며, 장기재직휴가, 유연근무제와 같은 제도적 장치뿐만 아니라 휴양시설 운영, 힐링휴 워크샵, 공감시네마 등 소통하고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가족 친화적 직장 문화를 조성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나진구 중랑구청장은 “어린 자녀를 둔 직원들뿐 아니라 노부모를 부양하는 직원과 여가 생활을 즐기고자 하는 미혼 직원까지, 다양한 욕구를 반영해 일과 가정이 양립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제도를 보완해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가족 친화적인 직장 문화 조성을 위해 공공기관으로서의 선도적인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