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녀와 함께 사는 엄마 고용률, 제주 '최고' 울산 '꼴찌'
퀵메뉴
임산부라면 100% 증정 출산선물 신청하기
자녀와 함께 사는 엄마 고용률, 제주 '최고' 울산 '꼴찌'
  • 이중삼 기자
  • 승인 2017.12.07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베이비뉴스 맘스클래스
    - No.1 임신,육아교실, 전국주요도시 알찬강의 푸짐한 경품과 전원증정 사은품
  • http://www.momsclass.co.kr
AD
7일 통계청, '자녀별 여성의 고용지표 조사 결과' 발표

【베이비뉴스 이중삼 기자】

18세 미만 자녀와 함께 사는 엄마의 취업률은 자녀가 많을수록, 아이가 어릴수록 더 낮다는 사실이 통계로 확인됐다. ⓒ베이비뉴스
18세 미만 자녀와 함께 사는 엄마의 취업률은 자녀가 많을수록, 아이가 어릴수록 더 낮다는 사실이 통계로 확인됐다. ⓒ베이비뉴스

18세 미만 자녀와 함께 사는 엄마의 취업률은 자녀가 많을수록, 아이가 어릴수록 더 낮다는 사실이 통계로 확인됐다.

통계청이 발표한 ‘2017년 자녀별 여성의 고용지표’를 살펴보면 자녀수별 고용률은 1명 57.8%, 2명 55.5%, 3명 이상이 49.1%로 자녀수가 많을수록 고용률이 낮아지는 경향을 보였다.

지난해와 비교하면 자녀수가 1명과 2명인 경우는 고용률은 각각 1.0%, 0.9% 증가했으나 3명 이상일 경우 0.3%p 감소했다. 자녀 연령별 고용률은 6세 이하가 46.4%, 7~12세 60.1%, 13~17세 67.8%로 자녀 나이가 많을수록 고용률이 높아졌다.

18세 미만 자녀와 함께 사는 취업 여성의 비중은 연령별로는 40대가 가장 많았다. 교육 정도별은 대졸 이상, 자녀수별로는 1명일 때 각각 가장 높게 나타났다. 18세 미만 자녀와 함께 사는 취업 여성의 연령별 비중은 40∼49세(52.7%), 30∼39세(38.7%), 50∼54세(5.3%) 순으로 나타났다.

또한 취업 여성의 교육 정도별 비중은 대졸 이상(58.7%), 고졸(38.5%), 종졸 이하(2.8%) 순으로 나타났다. 취업 여성의 자녀수별 비중은 1명(47.4%), 2명(45.1%), 3명 이상(7.5%) 순으로 나타났으며, 또한 취업 여성의 자녀 연령별 비중은 6세 이하(36.9%), 13∼17세(32.5%), 7∼12세(30.6%) 순으로 나타났다.

18세 미만 자녀와 함께 사는 취업 여성의 주당 평균 취업시간은 자녀가 어릴수록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 여성 중 임금근로자 비중은 79.9%, 비임금근로자 비중은 20.1%로 각각 나타났다. 임금수준별로 살펴보면 100~200만 원 미만이 43.6%로 높게 나타나 여전히 저임금에 시달리는 여성들이 많았다. 200~300만 원 미만은 21.8%로 그다음이었다.

◇ '자녀 많고 어릴수록 엄마 취업률 낮다' 통계로 확인

18세 미만 자녀와 함께 사는 취업 여성은 산업별로 살펴보면,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 146만 6000명(51.4%), 도소매·숙박음식점업 68만 8000명(24.1%) 순으로 많았다.

지난해와 비교해 광·제조업(0.4%p), 건설업(0.3%p),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0.5%p)에서 취업 여성 비중이 상승한 반면, 농림어업(-0.1%p),도소매·숙박음식점업(-0.4%p), 전기·운수·통신·금융업(-0.7%p)에서는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직업별로는 18세 미만 자녀와 함께 사는 취업자 수는 전문가 및 관련종사자 93만1000명(32.6%)으로 가장 많았고 사무종사자 73만6000명(25.8%), 판매종사자 39만3000명(13.8%) 순으로 많았다.

자녀와 함께 사는 여성의 고용률이 가장 높게 나타나는 지역은 제주특별자치도였다. 18세 미만 자녀와 함께 사는 여성의 고용률은 제주특별자치도(76.9%), 강원도(62.5%), 충청북도(62.5%)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고용률 하위 3개 시도는 울산광역시(48.3%), 인천광역시(53.1%), 경기도(54.2%) 순이었다.

통계청이 발표한 ‘2017년 자녀별 여성의 고용지표’에 따르면 지난 4월 기준 제주도내 15~54세 기혼여성 중 18세 미만 자녀와 함께 사는 여성은 7만 1000명으로 전년과 변동이 없었다. 하지만 이 가운데 취업여성은 5만 4000명으로 전년(5만 1000명)보다 7.7% 증가하며 16개 시도 중 증가율이 가장 높았다. 전국적으로는 0.6% 감소한 것과도 대조를 이뤘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