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아프거나 다쳐도 걱정 마세요"
예비맘 100% 증정 육아맘 100% 증정
"설 연휴, 아프거나 다쳐도 걱정 마세요"
  • 윤정원 기자
  • 승인 2018.02.13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베이비뉴스 맘스클래스
    - No.1 육아교실, 전국주요도시 알찬강의 푸짐한 경품과 전원증정 사은품
  • http://class.ibabynews.com
AD
응급의료포털, 앱 통해 연휴 동안 문 여는 의료기관 확인 가능

【베이비뉴스 윤정원 기자】

응급의료정보제공 앱 바탕화면. ⓒ보건복지부
응급의료정보제공 앱 바탕화면. ⓒ보건복지부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설 연휴 간 국민의 의료이용 불편을 최소화하고 동네 병‧의원 이용을 통한 대형병원 응급실 과밀화를 완화하기 위해 설 연휴 문을 여는 병‧의원과 약국의 정보를 제공한다고 13일 밝혔다.

응급실 운영기관 526개소는 평소와 동일하게 24시간 진료를 하며 다수의 민간의료기관이 문을 닫는 설 당일에도 보건소를 비롯한 일부 공공의료기관은 진료를 계속한다.

동네에 문을 연 병‧의원이나 약국 정보는 전화, 인터넷, 스마트폰 앱등을 통해 쉽게 안내받을 수 있다.

오는 13일부터 응급의료포털과 보건복지부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며, 보건복지상담센터(국번 없이 129) 및 119구급상황관리센터(국번 없이 119)를 통해 전화로도 안내받을 수 있다.

또한 ‘응급의료정보제공’ 앱은 사용자 위치 기반으로 주변에 문을 연 병‧의원과 약국을 지도로 보여주고 진료시간 및 진료과목 조회가 가능하며 야간진료기관 정보, 자동심장충격기(AED) 위치 정보, 응급처치요령 등 평소에도 유용한 내용들이 담겨 있다.

보건복지부와 지방자치단체는 설 연휴 동안 응급의료상황실을 운영하며 병‧의원 및 약국의 운영상황을 점검한다.

재난·응급의료상황실(국립중앙의료원) 24시간 가동, 전국 40개소 권역응급의료센터의 재난의료지원팀(DMAT) 출동 대기 등 평소와 다름없이 재난 및 다수사상자 발생 사고에 대비한다.

한편 질병관리본부는 연휴 기간 명절 음식 준비 및 섭취 등에 따라 노로바이러스와 같은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이 집단 발생할 수 있으니 손씻기, 익혀먹기 등의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