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몰카’가 유행이라고? 맘카페 ‘발칵’
육아맘예비밤 육아맘예비밤
‘엄마 몰카’가 유행이라고? 맘카페 ‘발칵’
  • 김솔미 기자
  • 승인 2018.05.18 21:04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베이비뉴스 맘스클래스
    - No.1 육아교실, 전국주요도시 알찬강의 푸짐한 경품과 전원증정 사은품
  • http://class.ibabynews.com
AD
[프레스룸] 자는 모습, 신체부위 등...몰래 찍은 영상 인터넷에 올려

【베이비뉴스 김솔미 기자】

일부 초등학생들이 엄마의 신체 부위를 찍어 인터넷에 올리고 있어 사회 문제가 되고 있다. ⓒ베이비뉴스
일부 초등학생들이 엄마의 신체 부위를 찍어 인터넷에 올리고 있어 사회 문제가 되고 있다. ⓒ베이비뉴스

◇ 초등학생이 직접 찍은 ‘엄마 몰카’ 유행

일부 초등학생들이 엄마의 자는 모습이나 신체 부위 등을 찍어 인터넷에 올린다고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일명, ‘엄마 몰카’라고 부르는데요. 

◇ 엄마 신체부위 보여 주겠다? ‘충격’

현재 동영상 사이트에서 ‘엄마 몰카’라는 단어를 검색하면 초등학생들이 몰래 찍은 영상들을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 한 초등학생은 엄마의 신체부위를 보여주겠다고 예고하는 영상을 올리기도 했는데요. 논란이 불거지며 수위가 높은 영상들은 삭제 조치됐지만 부모들은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습니다. 

◇ 인터넷 방송에 무방비로 노출된 초등학생

문제는 영상 속에 나오는 초등학생들의 말투와 행동이 인터넷방송 진행자, BJ들과 꼭 닮아 있다는 점인데요. 아이들이 음란한 내용의 인터넷 방송에 무방비로 노출돼 있는 이상, 이 위험한 ‘몰카 놀이’를 막을 방법은 없는 상황입니다. 지금까지 베이뉴스 아나운서, 강민지였습니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hananims**** 2018-06-03 16:27:51
세상에나...ㅠㅠ 우리 아가를 앞으로 어찌 교육시켜야 할지..점점 복잡해지고 어려워지는 환경에 노출된 우리 아이들이네요ㅠㅠ

lejp**** 2018-05-31 17:29:14
전혀몰랐던 사실~ 넘 당혹스럽네요... 요즘아이들케어 어찌해야되는건지 ㅜㅜ

happy**** 2018-05-29 06:42:03
엄마몰카라니 새로운 뉴스를 알게 됐네요
요즘은 아이들이 금방 따라하기에
부모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봐요

db**** 2018-05-28 15:15:35
스마트시대여서 좋은 점도 있지만 놀랍고 황당한 경우가 생기네요

jirod**** 2018-05-19 23:33:19
아 정말 유투브 같은 시스템들이 사람 잡네요...
아이들이 어려서부터 영상이나 스마트폰에 노출이 되다보니
초등학생 장래희망 절반 이상이 BJ라고 하더라구요...
당장 초등학교 고학년이 되면 유투브에 촬영해서 올리겠다고 친구들끼리 모여서 무언가를 하는건 좋은데
그게 가끔 너무 자극적이거나, 폭력적인 컨텐츠인 경우 이걸 어느 선까지 말려야 하나 난감할 때 있거든요.
... 거기다 이젠 엄마 몰카라니... 아이들을 어떻게 지도해야 할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