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 대표 보양식’ 삼계탕, 식중독 없이 조리하는 법
‘여름철 대표 보양식’ 삼계탕, 식중독 없이 조리하는 법
  • 김윤정 기자
  • 승인 2018.08.09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베이비뉴스 맘스클래스
    - No.1 육아교실, 전국주요도시 알찬강의 푸짐한 경품과 전원증정 사은품
  • http://class.ibabynews.com
AD
[카드뉴스] 삼계탕의 건강한 조리법

【베이비뉴스 김윤정 기자】

폭염이 지속될 땐 보양식을 챙겨먹으면 기력 회복에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말복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많은 사람들이 찾는 여름철 대표 보양식 삼계탕을 식중독 없이 건강하게 섭취할 수 있는 방법을 전한다.

[알림] 시각장애인 웹접근성 보장을 위한 대체텍스트입니다.

1. ‘여름철 대표 보양식’ 삼계탕, 식중독 없이 조리하는 법

2. 폭염이 지속될 땐 보양식을 챙겨먹으면 기력 회복에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말복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많은 사람들이 찾는 여름철 대표 보양식 삼계탕을 식중독 없이 건강하게 섭취할 수 있는 방법을 전한다.

3. 삼계탕은?
삼계탕의 주 재료인 닭고기는 소고기와 비교해 근육이 연해 소화가 잘 된다. 단백질과 아미노산이 풍부하고 인삼, 대추 등 다양한 재료가 들어 있어 아이들부터 노인들까지 영양 보충하기에 좋은 보양식이다.

4. 캠필로박터 식중독?
여름엔 기온이 높아 캠필로박터균 증식이 용이하고 닭을 포함한 가금류의 조리과정에서 식중독이 발생할 수 있어 삼계탕을 조리할 때 주의가 필요하다.

5. 캠필로박터균의 감염 경로는?
생닭을 씻을 때 다른 식재료에 물이 튀거나 생닭을 다뤘던 조리기구에 날것으로 섭취하는 과일이나 채소를 손질하면 캠필로박터균에 감염될 수 있다.

6. 주의사항 1. 생닭의 보관
생닭은 밀폐용기를 사용해 냉장고 제일 아래 칸에 보관한다. 밀폐하지 않은 채 생닭을 냉장보관하면 핏물 등이 냉장고 내 다른 식품을 오염시킬 수 있다.

7. 주의사항 2. 채소의 보관
채소는 냉장제품으로 구입하고 고기의 육즙이 닿지 않도록 각각 분리해 포장 및 보관한다. 생닭과 함께 구입할 때도 분리해 포장하는 게 좋다.

8. 주의사항 3. 재료의 세척
생닭은 채소류 다음에 씻는다. 생닭을 씻을 땐 주변 조리기구나 식품을 오염시키지 않도록 주의한다.

9. 주의사항 4. 조리도구의 사용
삼계탕에 들어가는 식재료를 손질할 땐 종류에 따라 칼과 도마를 각각 구분해 사용한다. 생닭을 손질했다면 세정제로 손을 씻고 다른 식재료를 취급해야 식중독을 예방할 수 있다.

10. 주의사항 5. 재료의 가열
삼계탕 조리 시엔 닭이 속까지 완전히 익도록 중심온도를 75℃로 하고 1분 이상 충분히 가열 조리해야한다.
도움말 = 식품의약품안전처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