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악화하는 하지정맥류, 발병 원인은?
겨울철 악화하는 하지정맥류, 발병 원인은?
  • 전아름 기자
  • 승인 2019.01.10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비만, 노화, 출산 등 원인 다양…조기 치료할수록 치료 간단하고 일상 회복도 빨라  

【베이비뉴스 전아름 기자】

무서운 한파가 기승을 부리는 바람에 현관문을 나서기가 두렵다. 외출 시에는 목도리, 장갑 등 방한용품으로 중무장을 해야 마음이 놓인다. 찬바람에 몸이 노출되면 감기, 독감, 동상 등 각종 질환에 시달릴 위험이 커지기 때문이다. 

겨울철에는 혈관과 근육 등 몸속 사정까지 신경을 써야 한다. 특히 온도에 예민하게 반응하는 혈관의 상태에 주의해야 하는데, 영하권을 맴도는 실외와 난로, 온풍기 등으로 따뜻하게 유지하는 실내를 오가는 환경은 자칫 온도에 예민한 혈관을 자극해 하지정맥류를 악화시킬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하지정맥류는 정맥 내부에 있는 판막이 손상돼 심장으로 가야 할 혈액이 역류해 정맥이 늘어나는 현상을 말한다. 정맥혈관이 수축·이완 기능을 상실해 탄력을 잃고 늘어지면 자연스레 다리 혈관에 혈액이 몰리게 되고, 다리가 무거운 느낌, 피로감, 저림, 야간경련, 종아리 통증 및 열감, 발바닥 통증, 가려움증 등 다양한 증상이 뒤따르게 된다. 

하정외과 평촌점 우영민 원장은 “하지정맥류를 유발하는 원인이 다양한 만큼 예상치 못한 지점에서 증상이 발생할 수 있지만, 일찍 치료를 시작하면 금세 회복할 수 있으므로 크게 염려할 필요가 없다”고 말한다. ⓒ하정외과
하정외과 평촌점 우영민 원장은 “하지정맥류를 유발하는 원인이 다양한 만큼 예상치 못한 지점에서 증상이 발생할 수 있지만, 일찍 치료를 시작하면 금세 회복할 수 있으므로 크게 염려할 필요가 없다”고 말한다. ⓒ하정외과

그렇다면 하지정맥류를 유발하는 원인은 무엇일까? 하정외과 평촌점 우영민 원장의 도움말로 알아보자. 

먼저 하지정맥류를 일으키는 주요 원인 중 하나는 비만이다. 비만은 만병의 근원이라고도 불린다. 특히 혈관질환에는 더욱 취약하다. 살이 찐 사람은 날씬한 사람보다 순환 혈액량이 늘어나 정맥이 늘어나기 쉬운 데다 정맥혈관 벽에 과도하게 축적된 지방은 정맥벽의 약화를 부르기 때문이다. 

노화도 하지정맥류를 유발하는 원인으로 꼽힌다. 우영민 원장은 “아래에서 위로 혈액을 운반해야 하는 하지정맥은 중력을 거슬러야 하기 때문에 혈액 역류를 막는 정맥 내의 판막과 펌프 역할을 하는 종아리 근육의 도움을 받는다. 나이가 들수록 정맥벽의 탄력이 감소하고 종아리 근육이 위축되면서 정맥류의 위험성이 증가하는 것”이라고 설명한다. 때문에 나이가 들수록 혈관질환에 신경 쓰고, 가벼운 운동으로 혈관 건강을 지키는 것이 도움이 된다. 

임신과 출산의 영향으로 하지정맥류가 발생할 수도 있다. 임신 중에 자궁이 커지면 하지정맥을 압박해 혈액의 회귀가 원활하지 못하게 돼 하지정맥류 증상이 발생할 수 있다. 임신 및 출산으로 인한 하지정맥류는 출산 후 자연스럽게 회복되는 경우도 있지만, 대처가 미흡할 경우 증상이 지속될 수 있다.

그 외에 하지정맥류 발병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는 유전, 음주, 흡연 등이 있다. 부모가 정맥류 환자인 경우 자녀의 정맥류 유병률이 높으며, 선천적으로 정맥벽이나 정맥 판막에 기계적 이상이 있는 경우에도 정맥류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 또, 술을 마시면 갑자기 혈관을 확장시켜 혈류량이 높아지고, 담배는 혈압을 높여 정맥혈관 벽과 정맥 판막에 손상을 가져올 위험이 있다.

하정외과 평촌점 우영민 원장은 “하지정맥류를 유발하는 원인이 다양한 만큼 예상치 못한 지점에서 증상이 발생할 수 있지만, 일찍이 치료를 시작하면 금세 회복할 수 있으므로 크게 염려할 필요가 없다”고 말한다. 또한 “하지정맥류는 초기에 발견할수록 치료법이 간단하고 환자의 부담도 크지 않으므로 증상이 발견되면 망설이지 말고 내원하길 바란다”는 조언도 덧붙였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