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어린이날과 어버이날 선물 1위는? 장난감과 꽃
지난해 어린이날과 어버이날 선물 1위는? 장난감과 꽃
  • 양새롬 기자
  • 승인 2019.04.29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서울=뉴스1) 양새롬 기자 = 지난해 어린이날 선물로는 장난감이, 어버이날 선물로는 꽃이 선호됐다. 같은 기간 블로그나 인스타그램, 커뮤니티 등에서는 간식과 과자, 엄마 등이 많이 언급됐다.

BC카드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지난해 4~5월 온라인몰에서 어린이날, 어버이날 선물을 구매한 고객 1만7000여명의 결제 데이터 등을 분석한 결과를 29일 이같이 발표했다.

어린이날 선물은 온 가족이 준비하나 '부모'로 추정되는 고객군이 88.9%로 가장 많았다. 다만 1인당 이용금액은 '조부모'가 6만8000원으로 부모(4만9000원)보다 약 39% 더 소비했다.

어린이날 선물은 Δ완구류(49%) Δ의류(11%) Δ간식(9%) Δ공연·체험·여행(6%) Δ문구·책·교구(5%) Δ운동·게임(2%) 등 순으로 나타났다.

'어린이집·유치원'이란 키워드에는 간식과 과자 쿠키 등이, '초등학생'에는 로봇과 보드게임, 게임기 등이 주로 함께 언급됐다.

어버이날 선물은 주로 여성(71%)이 구매했다. 연령별로는 30대(45.1%)가 구매비중이 높았으며, 1인당 이용금액은 40대가 6만3000원으로 높았다.

어버이날 선물로는 Δ꽃(36%) Δ용돈박스나 감사패 등 기념물품(21%) Δ액세서리나 방향제 등 장식품(17%) Δ영양제나 간식 등 식품(13%) Δ생활용품(5%) 순으로 인기가 있었다. 특히 꽃과 기념물품 등의 경우 소규모 인터넷몰을 통한 주문제작 이용이 많았다.

어버이날 선물 대상으로는 '아빠'(1만4000건)보다 '엄마'(4만7000건)가 많이 언급됐다.

이밖에 어린이날 당일에는 문구·사무용품, 영화·공연, 호텔·콘도 등이 어버이날 당일에는 약국과 병·의원, 온라인쇼핑 업종의 매출이 크게 는 것으로 파악됐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