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맘스클래스에서 알아가요 '엄마와 아이가 행복한 컬러 태교법'
[화보] 맘스클래스에서 알아가요 '엄마와 아이가 행복한 컬러 태교법'
  • 김재호 기자
  • 승인 2019.05.10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제397회 맘스클래스 송도 컨벤시아에서 열려

【베이비뉴스 김재호 기자】

제397회 맘스클래스가 송가 컨벤시아에서 열렸다.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제397회 맘스클래스가 송가 컨벤시아에서 열렸다.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10일 오후 인천 베이비&키즈페어가 열리고 있는 인천 연수구 송도 컨벤시아에서 '컬러테라피 긍정태교 클래스'가 열렸다.

이번 맘스클래스는 이현영 컬러테라피스트가 연단에 올랐다. 현재 도담도담 컬러테라피 연구소 소장으로 재임중인 이현영 컬러테라피스트는 이번 강연에서 '엄마와 아이가 행복한 컬러 태교법'을 주제로 엄마들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해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또한 유익한 강의와 함께 다양한 경품을 받는 등 즐거운 시간도 보냈다.

한편 베이비뉴스가 운영하는 임신·육아·산모교실 맘스클래스는 초보 엄마들 사이에서 좋은 반응을 얻으며 국내 대표 산모교실로 자리매김 중인 맘스클래스는 No.1 육아신문 베이비뉴스가 임신, 육아교실로 매월 전국 주요도시에서 개최되고 있으며 베이비뉴스 홈페이지(http://class.ibabynews.com)에서 강연지역 및 일정을 확인할 수 있고 무료 참가신청이 가능하다.

따뜻한 봄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10일 오후 인천 베이비&키즈페어가 열리고 있는 인천 연수구 송도 컨벤시아에서 '컬러테라피 긍정태교 클래스'가 열렸다.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따뜻한 봄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10일 오후 인천 베이비&키즈페어가 열리고 있는 인천 연수구 송도 컨벤시아에서 '컬러테라피 긍정태교 클래스'가 열렸다.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참가자 전원에게 증정품이 전달되었다.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참가자 전원에게 증정품이 전달되었다.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인천 베이비&키즈페어가 열리고 있는 인천 연수구 송도 컨벤시아에서 맘스클래스가 열렸다.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인천 베이비&키즈페어가 열리고 있는 인천 연수구 송도 컨벤시아에서 맘스클래스가 열렸다.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현재 도담도담 컬러테라피 연구소 소장으로 재임중인 이현영 컬러테라피스트는 이번 강연에서 '엄마와 아이가 행복한 컬러 태교법'을 주제로 예비맘들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해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현재 도담도담 컬러테라피 연구소 소장으로 재임중인 이현영 컬러테라피스트는 이번 강연에서 '엄마와 아이가 행복한 컬러 태교법'을 주제로 예비맘들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해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맘스클래스에서 엄마와 아이가 행복한 컬러 태교법을 주제로 예비맘들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해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맘스클래스에서 엄마와 아이가 행복한 컬러 태교법을 주제로 예비맘들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해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유익한 강의와 다양한 경품들도 준비되어 있는 맘스클래스 현장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유익한 강의와 다양한 경품들도 준비되어 있는 맘스클래스 현장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참가자들은 유익한 강의와 함께 푸짐한 경품들을 받는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참가자들은 유익한 강의와 함께 푸짐한 경품들을 받는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김재호 기자 ⓒ베이비뉴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