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농협 ‘임산부 우대 적금’ 출시…금리 1.5% 적용
충남도·농협 ‘임산부 우대 적금’ 출시…금리 1.5% 적용
  • 이봉규 기자
  • 승인 2019.05.15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저출산 극복을 위해 양승조 충남 지사는 14일 도청 상황실에서 농협상호금융 소성모 대표와 ‘출산 친화적인 충남 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뉴스1

(대전ㆍ충남=뉴스1) 이봉규 기자 = 저출산 극복을 위해 충남도와 농협상호금융이 손잡고 ‘임산부 우대 적금 상품’을 출시한다.

양승조 지사는 14일 도청 상황실에서 농협상호금융(이하 농협) 소성모 대표와 ‘출산 친화적인 충남 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도와 농협이 상호 연계·협력을 통해 임산부 배려 사회문화 확산과 함께 저출산 위기를 극복해 나아가기 위해 맺었다.

협약에 따르면 농협은 도가 중점 추진 중인 출산 장려 정책에 발맞춰 임산부에 대한 금융·비금융 서비스를 개발해 제공키로 했다.

구체적으로 농협은 도내 임신 중이거나 출산 6개월 미만의 임산부를 대상으로 기본금리에 1.5%의 우대금리를 적용하는 자유적금을 내놓는다.

이는 NH농협은행이 지난해 도와의 협약에 따라 제공 중인 우대금리(정기적금 0.75·정기예금 0.8%) 상품보다 금리가 0.7∼0.75%p 높은 수준이다.

1년 만기인 이번 적금의 월 납입 한도는 자녀(태아) 1인 당 50만원으로 가입을 희망하는 임산부는 가까운 농·축협을 방문해 임산부 및 도민 확인 서류를 신청서와 함께 제출하면 된다.

양승조 지사는 “우리나라 합계출산율은 1명도 넘지 못해 세계 최저 수준을 매년 경신하고 있다”며 “지역사회와 국가의 존망과도 연결되는 인구 문제는 기업과 사회단체, 지역 주민까지 온 국민이 한 마음 한 뜻으로 힘을 모아야만 해결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