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어린이집 등 266개소에 폭염대비 에너지 효율화 추진
서울시, 어린이집 등 266개소에 폭염대비 에너지 효율화 추진
  • 전아름 기자
  • 승인 2019.06.14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친환경보일러, 쿨루프, 단열창호, LED 조명 등 설치

【베이비뉴스 전아름 기자】

서울시가 구립 경로당과 어린이집 등 총 266개소에 노후 에너지 사용시설을 교체하는 에너지 효율개선 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서울시는 이를 통해 폭염경보나 오존경보 발령 시 대피할 수 있는 안전한 장소를 마련하고, 노후설비를 교체함으로써 에너지도 절감한다는 계획이다.

이에 따라 서울시는 노후 보일러 126대를 에너지 효율이 높고 대기질 개선에도 효과가 있는 친환경 보일러로 교체한다. 친환경보일러는 열효율이 높아 일반 보일러에 비해 연 13만원 가량 난방비를 절감할 수 있다. 또한 초미세먼지의 주요 원인물질인 질소산화물 배출은 일반보일러의 1/10 수준에 불과해 초미세먼지 저감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지난해 8월 에너지빈곤 가구에 쿨루프 시공 하는 박원순 서울시장 모습. ⓒ서울시
지난해 8월 에너지빈곤 가구에 쿨루프 시공 하는 박원순 서울시장 모습. ⓒ서울시

태양열을 차단해 실내온도를 낮추는 쿨루프(Cool-Roof)도 129개소에 시공한다. 쿨루프는 도심 열섬 현상의 주요 원인으로 지목되는 건물 옥상 등에 햇빛과 열 반사 효과가 있는 밝은색 도료를 시공해 지붕에 축적되는 열기를 줄이는 공법이다. 쿨루프 시공 시 옥상 바닥 온도는 10℃낮아지고, 건물 실내 온도는 2~3℃ 낮아지는 효과가 있다.

아울러 LED 조명, 방충문 및 방충망을 교체하는 등 실내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는 어린이와 노약자들이 시원하고 쾌적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LED 조명은 에너지는 적게 소모하지만 더 밝은 빛을 내기 때문에 해당 시설의 에너지 절감 효과가 크다. 방충문과 방충망을 교체하면 환기가 더욱 원활해져 에어콘 등 냉방기기 사용을 줄일 수 있다. 

구아미 대기기획관은 “서울시는 에너지 효율 개선사업을 통해 여름철 에너지 복지 사각지역이 생기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