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여성인재 발굴 위한 창업·중소기업인 분야 대표자 간담회 개최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여성인재 발굴 위한 창업·중소기업인 분야 대표자 간담회 개최
  • 윤정원 기자
  • 승인 2019.07.15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발굴된 여성인재가 조직 내 핵심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

【베이비뉴스 윤정원 기자】

양평원이 여성인재 발굴, 확충을 위한 창업·중소기업인 분야 대표자들과 간담회를 개최했다. ⓒ양성평등교육진흥원

창업(스타트업) 및 중소기업 경영 현장에서 역량을 발휘하고 있는 여성인재 발굴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여성가족부 산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원장 나윤경, 이하 양평원)은 15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창업·중소기업인 분야 대표자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중소기업 경영 및 기술기반 벤처기업·사회적기업 등의 창업에 여성들의 진출 및 활동이 활발해짐에 따라 해당 분야의 여성 대표성을 제고하기 위해 마련됐다.

2018년말 기준 정부의 ‘산업·자원·특허’ 분야 여성인재풀에는 총 6830명이 등재돼 있으나 산업 및 중소벤처기업 관련 정부 위원회의 여성위원 비율 확대를 위해 관련 분야 여성인재 현황 파악 및 추가 발굴이 필요한 실정이다. 이에 유관기관·단체 및 커뮤니티의 대표자가 모여, 여성인재풀 내 여성 창업가 및 중소기업인 확충을 위한 상호 협력 방안과 여성인재풀의 활용 확대 방안을 모색했다.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이의준 상근부회장을 비롯해 한국여성발명협회 지현 부회장, 한국여성벤처협회 윤미옥 수석부회장, IT여성기업인협회 박유경 부회장, 스타트업 여성들의 일과 삶(페이스북 커뮤니티) 김지영 대표(운영자) 등 관련 분야 대표자들이 참석하여 여성인재 발굴·활용을 위한 체계적 실천방안을 함께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양평원은 창업 및 중소기업 경영 등 여성의 경제활동이 보다 활발해지면 사회 전 분야에서 여성의 의사결정력이 높아져 여성 대표성 제고로 이어질 수 있다며 이를 위한 관련 기관·단체 및 커뮤니티의 적극적인 동참과 연대가 필요하다고 바람을 밝혔다.

한편 양평원은 여성가족부 ‘여성인재풀 확충’ 사업 운영기관으로 실제 정책결정 과정에 여성의 참여가 확대될 수 있도록 공공·민간 등 사회 각 분야에서 능력과 전문성을 갖추고 활동하는 여성인재를 발굴한다. 또한 발굴된 여성인재가 조직 내 핵심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여성인재 아카데미’를 통해 다양한 특화교육 및 네트워크 구축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