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29일 본회의서 데이터3법·어린이 안전법안 처리 노력
여야, 29일 본회의서 데이터3법·어린이 안전법안 처리 노력
  • 강성규·김정률·전형민 기자
  • 승인 2019.11.27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운영위원장실에서 열린 여·야 3당 교섭단체 원내대표 회동에서 악수를 나누고 있다. 2019.11.26/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서울=뉴스1) 강성규 기자,김정률 기자,전형민 기자 =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 등 교섭단체 3당 원내대표는 오는 29일 열리는 국회 본회의에서 데이터3법과 어린이안전 관련 법안 등을 최대한 처리하기로 했다. 다만 선거법 개정안과 관련해서는 논의를 이어가기로 했다.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26일 오후 국회에서 이인영 민주당,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와 회동 후 브리핑에서 "데이터 3법 등 기존에 논의된 법안들중 중점적으로 상임위에서 막힌 부분을 최대한 29일 본회의에서 처리할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했다"며 "다양한 법안들을 논의했다"고 덧붙였다.

오 원내대표는 "특히 어린이 안전과 관련한 쟁점 법안들을 최대한 처리할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그는 어린이 안전 법안과 관련, "(행정안전위원회) 간사들과 긴밀하게 논의해서 일정을 잡을 것"이라며 "본회의 때까지 처리될 수 있도록 각자 노력하는 과정을 갖기로 했다"고 말했다.

오 원내대표는 하루 앞으로 다가온 선거법 개정안 부의(토론에 부침)와 관련해서는 "부의하는 것이 상정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며 "황교안 한국당 대표가 단식을 이어가고 있어 하루 이틀 상황을 지켜보고 원내대표 간 논의를 이어가기로 했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