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어린이대공원서 아이와 텃밭 가꿔볼까?"
"올해 어린이대공원서 아이와 텃밭 가꿔볼까?"
  • 전아름 기자
  • 승인 2019.03.08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서울어린이대공원, ‘텃밭 프로그램’ 참가자 100여 가족 11일부터 모집

【베이비뉴스 전아름 기자】

서울시설공단(이사장 이지윤)은 광진구 능동 서울어린이대공원 어린이 텃밭에서 채소를 심고 가꿀 참여자 100여 가족을 이번 달 11일부터 16일까지 모집한다고 8일 밝혔다.

ⓒ서울시설공단
ⓒ서울시설공단

서울어린이대공원 어린이 텃밭 프로그램의 참가대상은 서울에 거주하는 가족 중 자녀 1명의 나이가 최소 만 13세 이하(2005년 3월 16일 이후 출생자)인 가정이다. 

어린이 텃밭은 서울어린이대공원내 후문 입구에 위치해 있으며, 가족당 약 8m²의 텃밭을 제공한다. 밭농사가 처음인 가족을 위해 자원활동가가 재배 기술을 지도해 줄 수 있다.

어린이 텃밭의 연간 분양비 및 프로그램 참가비는 5만 원이다. 

참여한 가족은 3~11월 동안 쌈채소, 배추 등의 작물을 재배해 수확할 수 있다. 서울어린이대공원은 텃밭 분양가족을 대상으로 텃밭 팻말 꾸미기, 농작물 재배교육 등 다양한 테마의 계절별 체험프로그램을 6회에 걸쳐 함께 진행한다. 

또한 서울어린이대공원에서 활동하는 자원활동가들(도시농부들)이 텃밭 멘토로 나서 기초 농경지식과 텃밭재배 노하우도 전수할 예정이다.

참가신청은 서울어린이대공원 내 꿈마루 2층 시설팀 사무실에서 현장접수로 가능하며 참가자는 오는 19일 오후 5시 추첨을 통해 서울어린이대공원 홈페이지에서 발표한다.

프로그램 참가자는 1순위 3세대 동거 가족, 2순위 다둥이 가족(3인 이상 자녀)이며, 기타 신청자 중 추첨을 통해 선정한다. 현장 접수시에는 신분증과 우선순위를 증명할 수 있는 주민등록등본(동거인 포함)을 지참해야 한다. 서울시설공단은 오는 3월 23일 분양자를 대상으로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할 계획이다. 

서울시설공단 이지윤 이사장은 “서울어린이대공원 어린이텃밭은 도심속에서 온 가족이 함께 자연의 경이로움을 체험할 수 있는 장소”라며 “앞으로도 서울시설공단은 시민 여러분께 사랑받는 어린이대공원을 만들어 가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단은 계절 텃밭, 모심기, 추수체험 등 올 한해 서울어린이대공원에서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진행 할 예정이다.

서울어린이대공원은 작년 어린이 텃밭 체험교실 등 5개 프로그램을 118회 진행해 총 1768명이 참여했다. 관련 프로그램에 관한 세부내용은 서울어린이대공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