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달리고 모두 이기는 축제… 2019 다둥이마라톤 개막
함께 달리고 모두 이기는 축제… 2019 다둥이마라톤 개막
  • 최규화 기자
  • 승인 2019.05.25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현장] 형제·자매·남매와 함께 '2019 제5회 아장아장 다둥이 마라톤 대회' 개막

【베이비뉴스 최규화 기자】

‘2019 제5회 아장아장 다둥이 마라톤 대회’가 개막했다. 김근현·김재호·최대성 기자 ⓒ베이비뉴스
‘2019 제5회 아장아장 다둥이 마라톤 대회’가 개막했다. 김근현·김재호·최대성 기자 ⓒ베이비뉴스

"하나, 둘, 셋, 출발!"

다둥이 가족들의 함성이 울려퍼졌다. ‘2019 제5회 아장아장 다둥이 마라톤 대회’가 25일 오전 11시 서울 능동 어린이대공원 잔디축구장에서 개막했다.

다자녀 가정을 응원하기 위해 마련된 다둥이 마라톤 대회. 지난 2015년 시작해 올해로 다섯 번째 열리는 이번 행사는 서울특별시가 주최하고 우리카드와 베이비뉴스가 주관, 네이버 부모i가 후원한다.

달리기는 하지만 순위 경쟁은 없고, 혼자가 아닌 둘이 함께 손을 잡고 달려야 하는 이상한(?) 마라톤. 다둥이 마라톤 대회에는 3세에서 7세(2013~2017년생) 자녀를 두 명 이상 둔 다둥이 가정 500팀이 참여한다.

형제·자매·남매 다둥이들이 손을 잡고 ▲아장아장 정글숲 ▲으랏차차 풍선나르기 ▲영차영차 수레 끌기 ▲요리조리 동굴 탐험 ▲부릉부릉 타요타요 등 약 300m 거리의 코스를 도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순위 경쟁은 없다. 다섯 개 코스를 완주한 모든 아이들에게는 기념 메달이 수여된다.

그밖에 축하공연과 체험 이벤트 등도 준비돼 있다. 중앙무대에서는 어린이 합창단 공연, 마술쇼, 군악대 공연, 어린이 전기안전 뮤지컬, 여성중창단 공연, 어린이 치어리더 공연, 레크리에이션 등이 진행된다.

잔디축구장 주변으로는 인구보건복지협회 서울지회, 서울시 건강가정지원센터, 서울시 여성가족재단 등 기관부스를 비롯, 30여 개의 다양한 영유아용품 브랜드 부스가 설치돼 여러 가지 체험과 선물 등을 제공한다.

사전 신청으로 당첨된 1500가족(마라톤 참여 다둥이 가족 500팀, 일반 다둥이 가족 1000팀)에게는 쿠폰북을 제공해 각 부스별로 푸짐한 선물을 증정한다. 부대행사는 별다른 접수 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2019 제5회 아장아장 다둥이 마라톤 대회’는 이날 오후 5시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