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침체, 고용난 속 심화되는 만혼·비혼 사회적 문제로 대두
경기 침체, 고용난 속 심화되는 만혼·비혼 사회적 문제로 대두
  • 윤정원 기자
  • 승인 2016.10.19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스드메 직구업체 찾아 비용 부담 최소화 대안 찾아 나서는 커플 급증

【베이비뉴스 윤정원 기자】

스드메패키지를 고려하고 있다면 원장급 메이크업 보장 유무를 비롯해 신상 드레스, 웨딩스튜디오, 다이렉트 직구 형식으로 중간 마진을 최소화한  스드메패키지 업체인지 확인하는 것이 실속 있는 결혼 준비에 도움이 될 수 있다.ⓒ김라파엘 웨딩
스드메패키지를 고려하고 있다면 원장급 메이크업 보장 유무를 비롯해 신상 드레스, 웨딩스튜디오, 다이렉트 직구 형식으로 중간 마진을 최소화한 스드메패키지 업체인지 확인하는 것이 실속 있는 결혼 준비에 도움이 될 수 있다.ⓒ김라파엘 웨딩


장기화된 경기침체 및 고용난 등으로 인한 만혼, 비혼 현상 심화가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실제 결혼을 기피하는 이들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통계청 조사 자료에 따르면 지난 5월 혼인 건수는 1년 전보다 8.6% 감소한 2만 5500건으로 통계청이 출생 통계를 내기 시작한 2000년 이래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이 같은 혼인 건수 감소는 경기침체, 고용난 등의 요인에 기인한다고 전문가들은 분석하고 있다.

혼인 건수뿐 아니라 출산율도 하락하고 있다. 지난 7월 통계청이 발표한 ‘2016년 5월 인구동향’에 따르면 올해 5월 출생아 수는 3만 4400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2100명 감소했다. 이는 출생아 통계를 시작한 2000년 이후 5월 기준 최저치다.

출생아가 줄어드는 주요 요인으로는 경기 불황과 더불어 가임 여성 인구의 감소가 꼽힌다. 하지만 이전에 낮은 혼인 건수가 핵심 요인으로 지목되고 있다.

이 같은 변화로 인해 결혼 계획을 세우는 예비부부들도 비용 부담을 최소화한 합리적인 결혼을 준비하고 있다. 예컨대 웨딩박람회를 통해 발품을 팔거나 웨딩컨설팅 업체를 통해 결혼 준비 계획을 수립하고 있는 것.

하지만 웨딩컨설팅 업체는 전문적인 도움을 받아 편리한 결혼 준비가 가능한 반면 추가적인 비용 부담이 발생할 수도 있는 등 거품 낀 비용들로 인해 스드메직구 업체를 찾는 이들도 늘고 있다.

특히 결혼식에 빼놓을 수 없는 요소인 스튜디오와 메이크업, 웨딩드레스 등을 하나로 묶은 ‘스드메패키지’ 상품은 업체에 따라 가격이나 상품 내용 구성이 상이하므로 가급적 직접 발품을 팔아 비교해야 한다.

압구정  김라파엘 웨딩 김 라파엘 원장은 “스드메패키지의 경우 합리적인 결혼 준비를 하는 예비 부부들에게 활용되고 있다”며 “최근 지나치게 낮은 가격의 스드메패키지가 출시되는 가운데 예비부부들의 신중한 선택이 중요해지면서 스드메패키지 구성을 꼼꼼히 따져봐야 한다”고 전했다.

스드메패키지를 고려하고 있다면 원장급 메이크업 보장 유무를 비롯해 신상 드레스, 웨딩스튜디오, 다이렉트 직구 형식으로 중간 마진을 최소화한  스드메패키지 업체인지 확인하는 것이 실속 있는 결혼 준비에 도움이 될 수 있다.

이 외에도 계약 전 반드시 피팅 후 계약을 진행해야 하는 것이 좋으며 카페 등을 통해 자세한 정보를 확인한 후 발품을 파는 것이 알뜰한 결혼준비에 도움이 된다.

【Copyrights ⓒ 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