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엔 운현궁 데이트... 야행하고 난(蘭) 치고 역사 콘서트까지 알차게
6월엔 운현궁 데이트... 야행하고 난(蘭) 치고 역사 콘서트까지 알차게
  • 전아름 기자
  • 승인 2022.06.14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사 콘서트부터 흥선대원군의 묵란화 그리기 체험까지

【베이비뉴스 전아름 기자】

서울시가 6월, 다채로운 전통문화·역사 프로그램을 왕실 문화의 전당 운현궁에서 개최한다. 운현궁은 조선왕조 제26대 임금인 고종이 즉위하기 전 12세까지 살았던 곳이자 흥선대원군 이하응의 정치활동 근거지로 유서가 깊다.

◇ 국악의 선율이 함께하는 뜰 안의 역사 콘서트 

운현궁 뜰 안의 역사 콘서트. ⓒ서울시
운현궁 뜰 안의 역사 콘서트. ⓒ서울시

국악의 선율이 함께하는 뜰 안의 역사 콘서트가 운현궁 이로당과 노락당 마당에서 열린다. 역사 콘서트에서는 흥선대원군, 고종, 명성황후 등 운현궁을 무대로 활동한 인물에 대한 이야기와, 운현궁 주변 공간에 대한 이야기를 제공한다. 16일과 30일 저녁 6시 30분부터 시작한다.

우선 16일에는 ‘민씨 일가와 흥선대원군’이라는 주제로 「한양도성」의 저자 나각순 박사와 이향우 사단법인 한국의재발견 대표가 흥미로운 대화를 나눈다. 이어 30일에는 ‘종로구의 역사 명소와 옛 그림’이라는 주제로 윤소영 교수(한국학중앙연구원)와 고연희 성균관대 교수가 함께 이야기를 풀어나간다. 

이번 행사에 참여하는 관객에게는 평소 관람하기 어려웠던 운현궁 내부의 숨은 공간을 둘러볼 기회가 주어진다. 또 전통 다도도 배울 수 있으며, 행사 막간에는 한옥의 고즈넉한 정취와 어우러지는 전통무용과 국악공연을 즐길 수 있다. 

◇ 도보 역사 체험 프로젝트: 가치가세

15일과 29일 저녁 7시부터는 운현궁 주변 숨은 역사의 현장을 발굴하고 직접 찾아가 보는 야행(夜行) 프로그램 '도보 역사 체험 프로젝트: 가치가세'가 진행된다. '도보 역사 체험 프로젝트: 가치가세'는 걷기 좋은 계절인 6월, 9월, 10월 각기 다른 주제로 시민들을 찾아간다. 

6월의 주제는 ‘종로 예술의 길’로 종로가 간직한 예술적·역사적 면모를 알아가는 시간으로 채워질 예정이다. 참가자들은 운현궁에서 출발하여 운당여관 터, 이왕직 아악부(雅樂部) 터, 돈화문 국악로, 서울 무형문화재 교육전시장, 서순라길, 낙원상가로 이어지는 길을 문화해설사의 흥미로운 설명을 들으며 걷게 된다. 

운당여관은 국가무형문화재 제23호 가야금병창 보유자인 고(故)박귀희 명창(1921~1993)이 운영했던 여관으로 명창 안숙선을 배출한 곳이며 1950~80년대에 국악인들의 사랑방으로 이용되었던 곳이다.

이왕직 아악부는 왕실의 음악을 담당했던 장악원이 1911년 이후 변경된 것으로 경희궁 옆에 자리하였다가 1926년 현재의 성원빌딩 자리로 옮겨졌다.  이왕직 아악부의 영향으로 당시 돈화문 인근에는 음악가들이 많이 거주했으며 지금까지도 국악학원, 악기사, 한복집 등이 운집해 ‘돈화문 국악로’로 칭해지면서 그 명맥을 이어오고 있다.

현재 서울 무형문화재 교육전시장이 위치한 곳은 조선시대 관청수공업자인 경공장들이 모여있던 곳이다. 이는 오늘날 많은 귀금속 상점과 의상실들이 이곳 종로에 자리 잡게 된 이유이기도 하다.

한국 근현대 문화예술의 산실 종로를 보여주는 ‘종로 예술의 길’ 걷기 여정은 낙원상가를 종착지로 마무리 된다. 조선시대부터 주점, 기방 등이 밀집하여 풍류와 여흥의 중심지였던 낙원상가 일대(낙원동, 익선동, 인사동)는 광복을 거쳐 1990년대 초까지 음악인들이 모여드는 메카였다.

야행 참가자들은 나만의 한지등(燈)과 호패를 만든 뒤 이를 지니고 야행을 시작하게 된다. 이 밖에도 순라군(巡邏軍, 조선시대에 도둑 ·화재 등을 경계하기 위하여 밤에 궁중과 도성 안팎을 순찰하던 군인)들이 출연하는 순라길 경품 이벤트가 준비되어 있어 깨알 같은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

◇ 직접 난을 그리며 만드는 특별한 추억 '소문난(蘭) 운현궁'

흥선대원군이 난(蘭)을 즐겨 그렸던 운현궁 노안당에서 그의 예술혼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소문난(蘭) 운현궁'은 다음 달 30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2시부터 진행된다. 

참가자들은 한국화 전문 강사의 도움을 받아 한지, 부채, 다포(茶布) 등 희망하는 재료에 묵란화 한 폭을 완성할 수 있다. 따뜻한 봄날 오후, 운현궁의 아늑함과 어울리는 난 그림을 그리며 특별한 추억을 만들게 되기를 기대한다.

뜰 안의 역사 콘서트와 도보 역사 체험 프로젝트: 가치가세는 운현궁 홈페이지에 접속해 사전 참가 신청할 수 있다. 참가비는 1만 5000원이다. 소문난 운현궁은 현장 접수로 참가자를 모집하며, 희망하는 재료에 따라 기본 한지는 무료, 부채 혹은 다포는 5000원에서 1만원으로 참여가 가능하다. 운현궁 홈페이지나 공식 SNS계정에서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78 경찰공제회자람빌딩 B1
  • 대표전화 : 02-3443-3346
  • 팩스 : 02-3443-3347
  • 맘스클래스문의 : 1599-0535
  • 이메일 : pr@ibabynews.com
  • 발행·편집인 : 소장섭
  • 사업자등록번호 : ​211-88-48112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1331
  • 등록일 : 2010-08-20
  • 일반주간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 10138
  • 등록일 : 2011-01-11
  • 저작권자 © 베이비뉴스(www.ibaby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개인정보보호 배상책임보험가입 (10억원보상한도, 소프트웨어공제조합)
  • Copyright © 2022 베이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ibaby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