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다락 토요문화학교, 4차 산업혁명 시대 맞아 ‘드림 아트랩 4.0’ 시작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4차 산업혁명 시대 맞아 ‘드림 아트랩 4.0’ 시작
  • 윤정원 기자
  • 승인 2019.08.14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예술·기술 심도 있게 이해하고 기술·매체 탐구 통한 창작 과정 경험

【베이비뉴스 윤정원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원장 이규석, 이하 교육진흥원)이 함께하는 ‘2019 꿈다락 토요문화학교’의 신규 사업 ‘드림 아트랩 4.0’이 8월부터 본격 운영된다고 14일 밝혔다.

그간 교육진흥원은 4차 산업혁명이 문화예술교육과 만나 어떤 가능성들을 구현할 수 있는지 탐색해보고자 다방면의 시도를 이어왔다. ‘2018 세계문화예술교육 주간’을 ‘4차 산업혁명, 문화예술교육의 재발견’을 주제로 개최해 기술과 예술 분야 전문가들이 함께 담론을 나누는 자리를 마련했고 문화예술교육 전문 인력이 미래 교육환경 변화에 대비할 수 있도록 예술과 기술을 융합한 연수 프로그램을 시범 운영해 온 바 있다.

이번 신규 사업 ‘드림 아트랩 4.0’ 또한 교육진흥원에서 추진한 ‘2018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따른 문화예술교육 신규 사업 모델 개발 연구’를 토대로 올해 본격 추진되는 사업이다. 이번 연구는 문헌연구 및 설문연구, 국내외 4차 산업혁명 관련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분석 등을 기반으로 진행 됐으며 미래사회의 새로운 문화예술교육의 실행 방안과 중장기 로드맵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의미를 지닌다.

이에 ‘드림 아트랩 4.0’은 4차 산업혁명과 관련된 주제에 대해 탐색해보고 다양한 기술과 매체 탐구를 통해 융복합 예술 창작 과정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하는 일련의 과정을 강조한다. 이로써 참여자들은 미래기술에 대해 비판적으로 사고해보고 디지털 리터러시 역량을 기르는 동시에 예술적 표현을 통한 창의성을 발휘해볼 수 있게 된다.

올해는 한국문화예술종합학교, 토탈미술관 등이 운영기관으로 참여해 총 4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며 주변 환경과의 상호작용을 피지컬 컴퓨팅, 3D모델링으로 탐구해보는 ‘Everyday is Playful Media(한예종 융합예술센터)’, 미래 도시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인공지능, 증강현실을 활용해 예술적 아이디어를 탐색해보는 ‘벙커 465-16(토탈미술관)’, 입체와 평면 미디어 활동을 통해 멸종위기에 처한 동물을 재생시키는 ‘출발! 아트씨 미디어 탐험대(이화여대 조형예술대학)’, 증강현실, 알고리즘 기술로 인간, 사물, 사회에 대한 새로운 시선을 탐색하는 ‘드림 아트랩 4.0 Life&Tech(사비나미술관)’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각 프로그램이 종료되는 11월 말에는 올해 성과를 되짚어보는 결과공유회를 추진, 청소년 대상 융‧복합 문화예술교육에 관심 있는 교육자, 예술가, 전문가들과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한다. 이를 통해 미래 사회에 필요한 문화예술교육의 역할과 방향성, 구체적인 실행 전략들을 논의할 예정이다.

교육진흥원 관계자는 “최근 학생들을 대상으로 드론 날리기, 키트를 활용한 단순 조작 활동 등 단회차 기술‧매체 체험활동은 많이 있지만 그것과 달리 더 심도 있게 예술과 기술의 융합과정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하고자 사업을 기획하게 됐다”며 “각 프로그램을 통해 참여자들이 친구들과 협업하며 공동 프로젝트를 완성해보고, 때론 실패도 경험해보면서 예술과 기술‧매체에 대한 경험을 다각도로 확장할 수 있기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정보 안내 및 참여 신청 관련 내용은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홈페이지 또는 각 운영기관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