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 변비 해결하는 브라질 민간요법 '건자두' 
아기 변비 해결하는 브라질 민간요법 '건자두' 
  • 칼럼니스트 황혜리
  • 승인 2019.10.15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해피박스 신청
    - 해피타임즈, 0~7세 부모 천명에게 해피박스 증정!
  • http://happy.ibabynews.com
AD
[지구 반대편 브라질 육아] 약이나 관장보다 덜 불안하고, 효과도 좋습니다!

아기 변비는 영유아 주요 질환 중 하나다. 우리 아이도 돌 전에 자주 걸리곤 했다. 아이가 처음 변비에 걸렸을 때 변비에 좋다는 마사지를 시도해봤지만, 소용이 없었다. 

유산균이나 변비약은 브라질에서 어떤 게 좋은지 몰라서 먹이지 않았다. 게다가 그때는 아직 이유식도 시작하기 전이라 식이요법도 시도할 수 없는 상황이었다. 여러 날 고민을 하던 차 예약해놓은 소아과 진료일이 다가왔다. 나는 소아과에 가는 날까지 아이가 변을 못 보면 소아과에 가서 아이의 상황을 말하고 아기가 먹을 수 있는 약이나 유산균을 처방받겠다고 마음 먹었다. 

진료 당일. 아기의 발달 상황 등을 체크한 뒤 더 궁금한 것 없냐고 묻는 의사 선생님께 나는 이렇게 물었다. 

“선생님, 우리 아이가 변을 잘 못 보는데 어떻게 해야 할까요?”

“건자두 우린 물로 분유를 타 주세요. 그러면 변을 잘 볼 거예요.”

“약은요?”

“필요 없습니다.”

약이 필요 없다니? 유산균도 필요 없는 건가? 게다가 건자두라니? 

건자두 우린 물로 분유를 타 변비로 고생하는 아기에게 먹였다. 아기는 다음날 시원하게 변을 봤다. ⓒ베이비뉴스
건자두 우린 물로 분유를 타 변비로 고생하는 아기에게 먹였다. 아기는 다음날 시원하게 변을 봤다. ⓒ베이비뉴스

내가 한국에서 살았을 때 변비 때문에 관장하고 약은 먹어봤어도 건자두 우린 물을 먹어보란 말은 처음 듣는다. 생소한 방식에 약간 긴가민가하며 슈퍼에서 건자두를 샀다. 그리고 건자두 우린 물로 분유를 타 아이에게 먹였다. 다음날 아이는 시원하게 변을 봤다. 

그 뒤로 나는 아이가 변비로 힘들어할 때마다 건자두 우린 물을 사용했다. 늘 효과는 훌륭했다.

많은 엄마들이 아기가 변비에 걸리면, 특히 아직 과일이나 이유식도 못 먹는 어린 아기가 변비에 걸리면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어떻게 하면 아기가 변을 잘 볼까 고민하며 변비에 좋은 유산균, 분유를 알아보기도 하고 병원에 가서 약을 처방받거나 관장을 하기도 한다. 

변비 해결에 좋은 유산균과 분유는 분명히 존재 하지만 그 종류가 너무 많고, 무엇보다 우리 아이에게 맞는지 알 수 없다. 인터넷 검색 결과는 온갖 바이럴 마케팅으로 가득하고, 관장은 또 어떤가. 어른도 하면 아픈데 이 세상에 태어난 지 얼마 안 된 아기에게 관장을 시도하면, 아기는 얼마나 고통스럽겠는가. 

변비약은 많이 먹어도 해가 될 게 없다고는 하는데 그래도 아기에게 인위적인 것보다 좀 더 자연적인 걸 먹이고 싶은 것이 엄마의 마음이다. 아기가 변비에 걸렸을 때 아기에게 건자두 우린 물을 먹이거나 그 물로 분유를 타 먹여보길. 아기 키우는 엄마들에게 한 번 추천해본다.

*칼럼니스트 황혜리는 한국외대 포르투갈(브라질)어과를 졸업하고 현재 브라질에서 한 살 아들을 기르고 있는 엄마입니다. 브라질에서 임신, 출산, 육아를 경험하며 이 문화들을 한국과 비교하고 소개하고자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