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엄마민중당 “유치원 3법 통과 위해 끝까지 활동할 것”
여성·엄마민중당 “유치원 3법 통과 위해 끝까지 활동할 것”
  • 이중삼 기자
  • 승인 2019.03.06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5일 ‘한유총 해체, 에듀파인 전면실시’ 전국동시다발 기자회견 진행

【베이비뉴스 이중삼 기자】

여성·엄마민중당이 한유총 개학연기사태를 두고 한유총 해체와 에듀파인 전면실시 등을 강력하게 요구했다.자료사진 ⓒ여성·엄마민중당
여성·엄마민중당이 한유총 개학연기사태를 두고 한유총 해체와 에듀파인 전면실시 등을 강력하게 요구했다. ⓒ여성·엄마민중당

여성·엄마민중당이 한국유치원총연합회(이하 한유총) 해체와 에듀파인 전면실시 등을 강력하게 촉구했다. 여성·엄마민중당은 지난 3일 한유총의 개학연기 선언에 대한 규탄 성명을 낸 데 이어 5일 ‘한유총 해체, 에듀파인 전면실시, 국공립유치원 50% 확충 전국동시다발 기자회견’을 열었다.

먼저 전북여성·엄마민중당은 5일 오전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라북도교육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개학연기가 철회되었지만 한유총의 추악한 민낯을 보았다”며 강력하게 비판했다. 이날 전북 여성·엄마민중당 박미란 위원장은 “언제까지 유아교육을 방기하고 민간에게만 맡길 것인가?”라고 교육당국을 비판하며, 국공립 유치원 확충을 요구했다.

경기여성·엄마민중당도 같은 날 오전 경기 수원시 경기도교육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 81%가 에듀파인 등록을 원하고 있다”면서 “국가가 지원하는 세금을 우리 아이들에게 쓰라고 한 그 목적대로 사용할 수 있게 회계시스템을 도입하라는 것”이라며 사립유치원의 에듀파인 도입을 촉구했다.

이외에도 서울, 부산, 광주, 경북 여성·엄마민중당도 성명을 내고 한유총 해체와 에듀파인 전면실시를 요구했다.

장지화 여성·엄마민중당 대표는 6일 베이비뉴스와 한 전화통화에서 “지금이라도 개학이 된 게 그나마 다행이지만 모든 것이 해결된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덧붙여 “현재 전국의 여성·엄마민중당 당원들과 학부모단체들이 함께 활동하고 있다”며 “유치원 3법이 통과될 때까지 기자회견을 개최하든 국회를 직접 방문하든 여러 가지 방법으로 끝까지 활동을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관련기사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