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식 제조의 10년 전통 브랜드 마미포유, 제주도 키즈카페서 선보여
이유식 제조의 10년 전통 브랜드 마미포유, 제주도 키즈카페서 선보여
  • 윤정원 기자
  • 승인 2019.10.02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식품영양 전공한 조리사가 아기 성장별 단계 맞춤 설계

【베이비뉴스 윤정원 기자】

제주도 키즈카페에서 선보인 마미포유 이유식 . Ⓒ마미포유
제주도 키즈카페에서 선보인 마미포유 이유식 . Ⓒ마미포유

단풍이 절정에 이르는 가을, 아이와 함께 여행 계획을 세우는 이들이 늘고 있다. 국내 여행에서 가족들끼리 가기 좋은 곳은 단연코 ‘제주도’다. 제주도는 공항 어디서 출발해도 1시간 내외로 도착이 가능한 데다 미식, 휴양, 액티비티, 5성급 이상의 고급 호텔 등 여행 콘텐츠가 풍성하여 제주도를 찾는 여행객의 수요가 더욱 높아지고 있다.

제주도 여행 시, 아이와 함께 하는 여행에서 먹거리 문제는 단연 가장 신경써야 할 부분이다. 이 부분 때문에 이유식 레토르트나, 직접 안전하게 포장을 해가는 부모들도 많다. 하지만 보관 시, 상하지 않았을까 걱정하는 부모들에게 여행 시, 아이의 식사 제공의 부담을 낮출 수 있는 이유식 브랜드인 ‘마미포유’를 만날 수 있다.

마미포유는 이유식 제조로만 10년 넘게 운영하고 있는 전통있는 영유아 식품 제조 업체로 올해 10주년을 맞이해 3층 규모의 키즈카페를 오픈했다.

제주시 해안동에 위치한 마미포유 키즈카페에서는 영유아 이유식은 물론 이번 카페 시설을 확장하여 키즈 온수풀, 키즈 시네마룸, 키즈 플레이존까지 즐길 수 있다.

업체 관계자는 “마미포유의 이유식은 식품영양을 전공한 조리사가 아기 성장별 단계 맞춤 설계해 생후 4개월부터 먹일 수 있는 초기 유이식부터 이유식 완료기까지 총 8단계로(이유식 초기, 중기(1~4단계), 후기(1~2단계), 완료기 영양을 설계했다. 또한, 이유식이 끝난 영유아들의 반찬을 판매해 아이의 연령대에 맞게 선택하여 먹을 수 있는 장점이 있다”고 전했다.

이어 “제주도에서 영유아 식품 업계에서는 최초로 HACCP 인증을 받아 안전하게 관리하고 있으며, All cold-chain system (식재료 보관, 조리실 온도 관리, 제품 보관 및 배송까지 냉장 관리) 식품 관리 시스템으로 더욱 꼼꼼하게 영유아 식품을 꼼꼼하게 관리하고 있어 육아맘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제주도민은 물론 여행객들에게도 높은 재구매율을 자랑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