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 목에 생선 가시나 이물질이 걸렸다면?
아이 목에 생선 가시나 이물질이 걸렸다면?
  • 권현경 기자
  • 승인 2019.11.04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카드뉴스] 아이들의 사고에 대처하는 방법

【베이비뉴스 권현경 기자】

아이를 키우다 보면 갑자기 아프고 갑자기 다치는 상상도 못 했던 사건 사고들 잦죠. 그럴 때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 오재원 한양대학교 의과대학 소아청소년과 주임교수가 간단하게 정리해 알려드립니다.

[알림] 시각장애인 웹접근성 보장을 위한 대체텍스트입니다.

1. 아이 목에 생선 가시나 이물질이 걸렸다면?

2. 아이를 키우다 보면 갑자기 아프고 갑자기 다치는 상상도 못 했던 사건 사고들 잦죠. 그럴 때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 오재원 한양대학교 의과대학 소아청소년과 주임교수가 간단하게 정리해 알려드립니다.

3. 눈에 샴푸나 비눗물이 들어갔을 때
눈에 샴푸나 비눗물이 들어갔다면 눈의 이물감, 눈물, 통증 등의 증상이 사라질 때까지 흐르는 물로 눈을 씻어 주세요. 15분 이상 씻어내도 증상이 지속한다면 가까운 안과나 응급센터에 방문해 진료받아야 합니다.

4. 눈에 산이나 알칼리 등 화학제품이 들어갔을 때
산이나 알칼리 등의 화학제품이 눈에 들어간 경우는 정말 위험한 상황입니다. 무조건 사고 현장에서 2L 이상의 생리식염수 또는 수돗물로 약품이 모두 씻겨 나갈 때까지 눈을 충분히 씻고 응급센터에 가야 합니다. 병원에 갈 땐 눈에 들어간 화학약품 병을 가져가 정확한 조성을 확인해야 합니다.

5. 눈에 뜨거운 물이 들어갔을 때
눈에 뜨거운 물이 들어갔을 때 아이가 눈을 잘 못 뜨는 것 같다고 걱정하는 부모님이 있습니다. 눈은 매우 예민한 신체 부위라 뜨거운 자극이 오면 순간적으로 눈을 감게 되고 실제 안구 자체는 위로 돌아갑니다. 즉 눈꺼풀 화상인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6. 아이의 목에 이물질이 걸렸을 때
아이가 호흡곤란, 보챔, 침 흘림, 연하곤란, 구토, 토혈 등의 증상을 보인다면 식도에 이물질이 끼거나 박혀있다는 것이므로 즉시 응급실로 가서 내시경으로 이물질을 제거해야 합니다.

7. 아이의 목에 이물질이 걸렸을 때
이물질이 이미 위로 넘어갔다면 대부분 문제없이 대변으로 배출되나 수은 배터리, 두 개 이상의 자석, 열려있는 옷핀 등은 위에 있더라도 제거하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날카로운 이물, 25cm 이상의 이물 등은 반드시 제거해야 합니다.

7. 아이 목에 생선 가시가 걸렸을 때
아이에게 맨밥 같은 음식을 억지로 꿀꺽 삼키라고 하는 부모님들이 계시는데요, 이런 방법은 생선 가시를 아래쪽으로 밀어 넣어 더 위험한 부위에 박히게 할 수 있고 구토를 유발할 수도 있습니다. 아이 목에 생선 가시가 걸렸다면 우선 응급실에 방문해 생선 가시가 목이나 식도에 걸려 있는지 확인해야 합니다.

8. 아이 귀에 잔뜩 묻은 귀지
귀지는 자연적으로 천천히 배출돼 정기적으로 귀를 파줄 필요가 없습니다. 특히 면봉을 사용하면 오히려 귀지를 안으로 밀어 넣는 꼴이 될 뿐만 아니라 외이도나 고막에 손상을 줄 수 있습니다.

9. 귀를 파다가 피가 나는 경우
그럴 땐 외이도가 손상된 것이거나 외상성 고막 파열일 수 있으므로 24시간 내로 병원에 방문해 확인해야 합니다. 드물지만 귀지가 외이도를 막아 청력감소, 귀 압박감, 어지러움, 귀 울림, 통증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그럴 땐 병원에서 귀지를 제거하는 것이 좋습니다.

10. 귀에 벌레가 들어갔을 때
귀에 벌레가 들어간 것 같아 귀이개를 이용하는 분들도 있지만 귀 안에 들어간 벌레가 살아있는 상태에서 불을 비추거나 귀이개로 벌레를 자극하면 벌레가 움직이거나 침을 쏘게 되면서 오히려 귀가 더 많이 다칠 수 있습니다. 귀에 벌레가 들어갔을 땐 응급실에 가서 벌레를 마비시킨 후 제거해야 합니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