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와 함께 외식할 때 ‘이것’ 기억하세요
아이와 함께 외식할 때 ‘이것’ 기억하세요
  • 영상편집=김솔미 기자
  • 승인 2022.11.02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모4.0] ‘국민 엄마 멘토’ 조선미 아주대 정신건강의학과 교수 ⑤

【베이비뉴스 김솔미 기자】

육아 정보와 노하우가 넘쳐나는 세상이지만, 막상 내 아이에게 적용하려니 어딘가 모르게 불안합니다. 임산부들이 먹어야 하는 영양제, 예방접종 등 의학 정보도 수시로 달라집니다. 그런데 인터넷이나 선배 엄마의 말만 믿고 우리 아이를 키워도 되는 걸까요? 베이비뉴스는 임신, 출산, 육아 분야 전문가를 초대해 초보 부모의 궁금증을 풀어주는 ‘부모4.0 맘스클래스 라이브’를 매월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방송으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부모4.0’ 주요 장면을 짧은 영상으로 만나 볼까요.

“외식을 어디 갈지 정할 때 보통 아이가 정하죠. 뭐 먹을래? 어디 갈까? 뭐 사줄까? 이렇게 하는데 거기다가 할머니 할아버지까지 오시면 ‘아이가 좋다는 거 해 줘라. 우리는 상관없다’라고 하시죠. 그러다 보니까 아이들이 모든 의사결정을 자기가 할 수 있다고 생각하거든요. 

이게 집단생활을 하기 전까지는 괜찮은데 어떤 집단에 들어가면 아이들이 막 ‘내가 공주인데 왜 쟤도 공주라고 그러지?’ 이렇게 됩니다. 이 세상이 나 중심으로 돌아간다고 느끼면 일단 제일 고통스러운 게 아이 자신이거든요.

그래서 저는 아이가 한 명이면 일부러라도 ‘지난번에는 네가 먹고 싶은 거 먹었으니까 오늘은 아빠 좋아하는 거 먹자’ 이렇게 해서 엄마, 아빠, 아이라도 셋이서 돌아가면서 의견을 결정하는 게 좀 보완이 될 거라고 생각을 해요.”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78 경찰공제회자람빌딩 B1
  • 대표전화 : 02-3443-3346
  • 팩스 : 02-3443-3347
  • 맘스클래스문의 : 1599-0535
  • 이메일 : pr@ibabynews.com
  • 발행·편집인 : 소장섭
  • 사업자등록번호 : ​211-88-48112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1331
  • 등록일 : 2010-08-20
  • 일반주간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 10138
  • 등록일 : 2011-01-11
  • 저작권자 © 베이비뉴스(www.ibaby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개인정보보호 배상책임보험가입 (10억원보상한도, 소프트웨어공제조합)
  • Copyright © 2023 베이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ibaby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