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사랑의 원피스 패션 따라해볼까
추사랑의 원피스 패션 따라해볼까
  • 오진영 기자
  • 승인 2014.07.03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해피박스 신청
    - 해피타임즈, 0~7세 부모 천명에게 해피박스 증정!
  • http://happy.ibabynews.com
AD
알로앤루, TPO별 여아 원피스 패션 제안

【베이비뉴스 오진영 기자】

 

제로투세븐의 대표 유아동 의류 브랜드 알로앤루(www.allo-lugh.com)가 모델 추사랑이 착용한 원피스를 통해 TPO(시간·장소·상황)별 여름 패션을 제안한다. 첫째줄 왼쪽부터 핫 섬머 스모킹 원피스, 꽃 프린트 프릴 원피스, 두 번째줄 왼쪽부터 샤 배색 꽃 프린트 원피스, 번아웃 원피스. ⓒ제로투세븐
제로투세븐의 대표 유아동 의류 브랜드 알로앤루(www.allo-lugh.com)가 모델 추사랑이 착용한 원피스를 통해 TPO(시간·장소·상황)별 여름 패션을 제안한다. 첫째줄 왼쪽부터 핫 섬머 스모킹 원피스, 꽃 프린트 프릴 원피스, 두 번째줄 왼쪽부터 샤 배색 꽃 프린트 원피스, 번아웃 원피스. ⓒ제로투세븐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하는 추사랑의 원피스가 화제다. 평소 캐주얼한 상의와 팬츠 스타일링을 선보였던 추사랑이 지난 29일 방송에서 한층 사랑스러운 원피스 룩으로 여성미를 한껏 뽐냈던 것. 이에 제로투세븐(대표 조성철)의 대표 유아동 의류 브랜드 알로앤루(www.allo-lugh.com)가 모델 추사랑이 착용한 원피스를 통해 TPO(시간·장소·상황)별 여름 패션을 제안한다.

 

◇ 휴가지- 플라워 패턴의 화사한 원피스로 분위기 업!

 

휴가지에서는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평소 입었던 스타일에서 벗어나 조금 과감해져도 좋다. 화려한 플라워 패턴이나 프릴 등의 포인트 디자인 아이템을 선택하는 것도 방법. 야외 활동이 많은 바캉스룩은 아이의 활동성을 고려해 신축성이 좋은 제품을 선택하는 것도 중요하다.

 

추사랑이 선택한 알로앤루의 ‘핫 섬머 스모킹 원피스’는 큰 플라워 나염의 패턴과 가슴, 등 부분에 스모킹 처리가 특징. 어깨 끈 조절이 가능해 수영복 위에 입기에도 좋다.

 

 ‘꽃 프린트 프릴 원피스’는 면 소재의 안감이 들어있어 땀 흡수력이 우수하고, 어깨와 밑단 부분의 프릴 디자인이 화사함을 더해준다.
 
◇ 모임장소- 우아한 느낌의 격식 갖춘 원피스로 세련미 업!

 

결혼식이나 모임 등 격식 있는 자리의 약속이 있을 때에는 아이의 옷차림도 신경 쓰이기 마련이다. 너무 화려한 차림이나 전혀 신경 쓰지 않은 듯한 수수한 차림은 피해야 하기 때문.

 

특히 무더운 여름철 재킷이나 블라우스 등 답답한 차림은 아이에게 불편함을 느끼게 할 수 있기 때문에 쾌적하면서 세련된 스타일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알로앤루의 샤 배색 꽃 프린트 원피스는 민소매 우븐 원피스 제품으로 치마단 부분에 샤를 덧대어 주어 풍성한 느낌을 준다. 블루 컬러와 화이트 카라로 청량감을 주고, 네이비 컬러의 치마 부분은 플라워, 도트무늬를 더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살렸다.

 

◇ 일상생활- 모두 착용 가능한 데일리 원피스로 실용성 업!

 

일상생활 혹은 가벼운 산책 시 유용한 데일리 원피스는 무난하면서 오래 입을 수 있는 아이템을 선택해야 한다. 화이트, 핑크, 옐로우 등 밝은 톤의 컬러를 선택해야 칙칙해 보이지 않고, 소재는 가볍고 통기성이 우수한 것이 좋다.

 

추사랑이 착용한 알로앤루의 번아웃 원피스는 가볍고 시원한 ‘번아웃 (burn-out)’ 소재를 사용한 것이 특징. 통기성이 우수해 무더운 여름철 땀띠로부터 보호해주고 활동하기에도 편리하다. 또한 멀티컬러 물방울 프린트가 귀여운 느낌을 줘 데일리 홈웨어에서 실외복으로 두루 활용 가능하다.

 

제로투세븐의 알로앤루 담당자는 “알로앤루의 원피스 아이템은 합리적인 가격과 다양한 디자인으로 소비자들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특히 방송에서 추사랑이 다양한 원피스 스타일링을 선보인 후 착용한 원피스 제품들에 관한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고 전했다.


[Copyrights ⓒ No.1 육아신문 베이비뉴스 기사제보 pr@ibabynew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