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아동학대 예방 기여 공로로 ‘아동보호 대상’ 수상
광동제약, 아동학대 예방 기여 공로로 ‘아동보호 대상’ 수상
  • 윤정원 기자
  • 승인 2019.12.02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1984년 ‘심장병어린이돕기’ 이후 아동보호 지원사업 지속 지원

【베이비뉴스 윤정원 기자】

광동제약 최성원 대표이사. Ⓒ광동제약
광동제약 최성원 대표이사. Ⓒ광동제약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 사진)이 아동학대 예방사업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한국아동보호학회와 진선미 국회의원실, 한국아동학대예방협회에서 수여하는 ‘아동보호 대상’을 수상했다.

광동제약은 지난달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아동보호 대상’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광동제약은 그동안 한국아동학대예방협회에서 진행한 각종 아동권익 증진 및 아동학대 예방사업에 후원금과 기부물품 지원을 통해 아동복지와 행복증진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광동제약의 어린이 후원은 창업주인 고 최수부 회장의 역점 사회공헌 사업으로 시작됐다. 최 회장은 1984년 선천성 심장병으로 꺼져가는 어린 생명을 구하기 위해 후원금을 쾌척하는 등 소중한 생명을 지키는 사회공익 활동에 앞장섰다. 이후에도 광동제약은 매년 심장병 어린이 후원을 지속적으로 펼쳐 500명이 넘는 생명을 살렸다.

그후 광동제약은 백혈병 소아암으로 지원분야를 확대했고 지난 2012년에는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와 ‘치료지원 협약식’을 갖고 어린이 환자들에게 수술비를 지원하는 등 또 다른 아동권익 증진 및 사회공익 사업을 펼쳤다. 아울러 2015년부터는 매년 백혈병 소아암 환아를 돕기 위해 전 임직원이 참여하는 헌혈나눔 봉사활동을 시행하고 있다.

최성원 대표이사는 “국민건강을 생각하는 기업으로서 미래의 희망인 어린이가 건강하게 자랄 수 있는 환경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어려운 환경에 처해있는 아이들을 조금이라도 더 보살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1989년 보건복지부와 유니세프의 지원으로 설립된 한국아동학대예방협회는 학대와 방임으로 고통받는 아이들을 보호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아동보호 관련법 제정과 전문기관 설치, 학대 예방과 치료 등을 위한 각종 캠페인과 학술대회, 교육활동 등이 주요 사업으로 꼽힌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