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혼남녀 2명 중 1명 '소개팅 앱으로 결혼 가능'
미혼남녀 2명 중 1명 '소개팅 앱으로 결혼 가능'
  • 김고은 기자
  • 승인 2015.03.11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다양한 이성 만날 수 있어서 지인 소개보다 좋아'

【웨딩뉴스팀 김고은 기자】

 

소개팅 애플리케이션을 이용 중인 20~30대 미혼남녀 1759명을 대상으로 ‘소개팅 앱에 관한 설문’을 실시한 결과 미혼 남녀 2명 중 1명은 소개팅 앱을 통한 결혼을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코아북
소개팅 애플리케이션을 이용 중인 20~30대 미혼남녀 1759명을 대상으로 ‘소개팅 앱에 관한 설문’을 실시한 결과 미혼 남녀 2명 중 1명은 소개팅 앱을 통한 결혼을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코아북


미혼 남녀 2명 중 1명은 소개팅 앱을 통한 결혼을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셜데이팅 서비스 코코아북(대표 김진환 이정훈 http://cocoabook.co.kr)은 지난 3일부터 9일까지 소개팅 애플리케이션(이하 소개팅 앱)을 이용 중인 20~30대 미혼남녀 1759명을 대상으로 ‘소개팅 앱에 관한 설문’을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1일 밝혔다.
 
먼저 ‘소개팅 앱이 지인 소개팅 보다 좋은 이유’로는 ‘다양한 이성을 만날 수 있는 기회 제공’(남 42% 여 46%)을 남녀 모두 1위로 꼽았다. 이어 남성은 ‘이상형 조건에 부합한 이성 소개’(22%), ‘주선자의 눈치를 볼 필요가 없어서’(18%) 순으로 응답했다.


여성은 ‘주선자의 눈치를 볼 필요가 없어서’(22%), ‘상대의 정보를 미리 알고 만날 수 있어서’(15%) 순으로 응답했다.


또 ‘프로필 사진만 마음에 들면 만나볼 의향이 있나’라는 질문에는 남성은 ‘그렇다’(59%), 여성은 ‘아니다’(70%)는 응답을 가장 많이 꼽았다. 여성들은 ‘자기소개가 성의 없으면 싫다’(41%), ‘성격, 취향이 맞아야 한다’(25%) 등이 사진만으로 상대를 선택하지 않는 이유라고 밝혔다.
 
이인화 코코아북 홍보팀장은 “화이트데이를 기념해 코코아북에서 커플이 된 남녀에게 코코아북의 캐시인 카카오를 무료로 지급하고 코코에서 진행하는 로즈 페이백 이벤트로 최대 5만 원 이상의 로즈를 선물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코코아북은 지난해 12월 출시 이후 세 달 만에 40만 다운로드를 돌파한 1:1 소개팅 앱 서비스이다.

【Copyrights ⓒ 베이비뉴스 기사제보 & 보도자료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