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법소녀 디디, 2022 인터내셔널 댄스 페스티벌에 초대
마법소녀 디디, 2022 인터내셔널 댄스 페스티벌에 초대
  • 소장섭 기자
  • 승인 2022.06.27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이비뉴스 소장섭 기자】 

네온박스 김종훈 대표, 네온크리에이션 한경원 대표, 월드벨리댄스협회 김혜정 협회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네온크리에이션
네온박스 김종훈 대표, 네온크리에이션 한경원 대표, 월드벨리댄스협회 김혜정 협회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네온크리에이션

네온크리에이션은 마법소녀 디디가 ‘2022 인터내셔널 댄스 페스티벌(2022 International Dance Festival)’에 초대됐다고 27일 밝혔다.

국제적인 댄스 페스티벌인 ‘2022년 인터내셔널 댄스 페스티벌’은 6월 24일부터 25일 양일간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됐다. 벨리댄스의 대표축제인 이번 행사는 2년간 코로나19로 온라인으로 진행된 후, 3년 만에 다시 관객들과 함께 진행된 행사로 그 의미가 컸다.

워터파크가 있는 일산 원마운트에서 한국, 중국, 대만, 태국 4개국과 전 세계 20여 개국에서 내로라하는 단체들이 각국을 대표해서 참가한 글로벌 행사였다.

2022년 인터내셔널 댄스 페스티벌은 가족, 친구, 동료와 함께하는 ‘We make I.D.F’라는 주제로 축제가 펼쳐졌다. 이번 행사에는 전국 17개 벨리댄스 단체의 전문 심사위원들이 공정한 심사로 우수한 댄서와 지도자들을 선발했다. 선발된 댄서와 지도자는 중국, 대만, 태국 등 아시아는 물론 전 세계 진출의 기회의 장이 될 것이다.

마법소녀 디디는 이번 행사에 특별 게스트로 초청됐다. ‘디디’는 네온크리에이션이 글로벌 파트너와 합작으로 제작한 TV애니메이션 시리즈의 주인공으로 11분, 52편이 KBS 1TV에서 성황리에 방영됐고, 현재 해외에서도 선풍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마법소녀 디디’는 이번 행사를 위해 특별히 제작된 탈 인형 모습으로 참여했으며, 페스티벌에 참가한 사람들로부터 사진 촬영 요청을 받으며 인기를 실감했다. 네온크리에이션은 이번 행사에서 ‘마법소녀 디디와 함께하는 퀴즈쇼!’를 준비했고, 퀴즈쇼 외에도 다양한 이벤트를 열어 페스티벌에 참여한 어린이에게 푸짐한 선물을 선사했다.

현재 마법소녀 디디는 유명 탤런트 임채무 씨의 구수한 목소리로 새롭게 더빙돼 숏폼 콘텐츠로 유튜브에서 서비스되고 있다.

2022년 인터내셔널 댄스 페스티벌은 많은 관객들과 참가자가 한 자리에서 어울린 즐거운 축제가 됐고, 국제 벨리댄서들이 멋진 퍼포먼스를 선보인 갈라쇼를 마지막으로 코로나18 이후, 코로나 블루로 우울하던 모든 사람들을 우울증을 날려버린 희망찬 국제 댄스 축제로 성황리에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한편, 네온크리에이션은 2011년 설립돼 2D, 3D CGI 애니메이션 및 영상 제작 서비스를 해오고 있다. 자체 애니메이션 브랜드로 마법소녀 디디(DeeDee the Little Sorceress) 및 투아이즈몬스터(2-Eyes Monster)를 개발해 해외 기업과 공동제작, 배급 및 라이센싱 사업에 주력하고 있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78 경찰공제회자람빌딩 B1
  • 대표전화 : 02-3443-3346
  • 팩스 : 02-3443-3347
  • 맘스클래스문의 : 1599-0535
  • 이메일 : pr@ibabynews.com
  • 발행·편집인 : 소장섭
  • 사업자등록번호 : ​211-88-48112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1331
  • 등록일 : 2010-08-20
  • 일반주간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 10138
  • 등록일 : 2011-01-11
  • 저작권자 © 베이비뉴스(www.ibaby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개인정보보호 배상책임보험가입 (10억원보상한도, 소프트웨어공제조합)
  • Copyright © 2022 베이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ibaby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