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추 건강, 수술 없이도 되찾게 도와주는 도수치료가 요즘 대세
척추 건강, 수술 없이도 되찾게 도와주는 도수치료가 요즘 대세
  • 윤정원 기자
  • 승인 2019.09.06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평소 통증 유발하는 요소들 최대한 줄이기 위한 노력해야

【베이비뉴스 윤정원 기자】

척추는 우리 몸의 기둥과 같은 역할을 하기 떄문에 균형이 무너지면 전신의 체형상태도 무너진다. ⓒ연세노블재활의학과
척추는 우리 몸의 기둥과 같은 역할을 하기 떄문에 균형이 무너지면 전신의 체형상태도 무너진다. ⓒ연세노블재활의학과

우리의 몸을 구성하는 요소 중 어느 하나 빠질 것 없이 다 중요하지만 척추야말로 우리가 가장 신경 써야 할 부분 중 하나다. 

척추는 우리 몸의 기둥과 같은 역할을 하기 때문에 척추 균형이 무너지면 전신의 체형상태도 무너져 일자목, 거북목, 척추측만증을 유발할 수 있다. 적절한 치료 없이 방치할 경우 목, 허리디스크와 같은 이차 질환을 유발하기도 한다.

최근에는 허리디스크의 발병 연령이 점점 낮아져 단순 허리 통증으로 알고 병원을 찾았다가 허리디스크 진단을 받는 환자들도 많아 지고 있는 추세여서 평상시 통증이 지속된다면 더 이상 참지 말고 정확한 진단을 위해 재활의학과, 정형외과, 통증의학과와 같은 병의원에 내원이 필요하다.

방이역 연세노블재활의학과 이지훈원장은 “보통의 환자들의 경우 허리디스크를 비롯 척추질환에 대해서 무조건 수술을 해야 통증을 완화시키고 완치 할 수 있다는 생각한다. 하지만 실제 전체 척추질환 환자 중 수술이 필요한 케이스는 5% 미만으로 디스크 환자의 경우에도 하지마비나 대소변 장애와 같은 심각한 증상 외에는 대부분 비수술 허리디스크 치료로 호전될 수 있다”고 말했다.

비수술적인 치료의 대표적인 예로 도수치료를 꼽을 수 있는데 대세 치료라 할 만큼 인기가 많은 척추질환 비수술치료법이다. 도수치료란 도수 의학적 숙련도와 전문성을 갖춘 치료사가 손과 소도구를 이용해 근육과 관절, 신경의 통증 및 불균형 상태를 효과적으로 해소하는 치료로 고령의 환자나 만성질환자들도 큰 무리 없이 받을 수 있는 치료라는 장점이 있다.

이 원장은 “개개인의 신체 특성과 통증의 원인을 파악해 세밀하고 안전한 치료방법을 선택할 때 통증에서 벗어나 바른 척추와 균형 잡힌 몸을 되찾을 수 있다는 점을 기억하고 평소 통증을 유발하는 요소들을 최대한 줄이기 위한 노력을 우선시 하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고 덧붙여 말했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