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상진-김소영 부부, 첫째 딸 앙증맞은 발사진 공개
오상진-김소영 부부, 첫째 딸 앙증맞은 발사진 공개
  • 윤정원 기자
  • 승인 2019.10.14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산후조리원에서 초보엄마로서의 근황 알려

【베이비뉴스 윤정원 기자】

초보엄마로서의 근황을 알린 김소영 전 아나운서. Ⓒ김소영
초보엄마로서의 근황을 알린 김소영 전 아나운서. Ⓒ김소영

지난달 20일첫 딸을 출산한 김소영 전 아나운서가 초보엄마로서의 근황을 알렸다.

김소영은 자신의 SNS에 “어제 첫 목욕교육, 조리원 선생님께서 하나하나 친절하게 알려주셔서 목욕도 마치고 배꼽도 조심조심 소독했어요. 개운한 표정에 엄마아빤 또 심쿵하고. #아기냄새킁킁 자꾸만 맡게 돼요”라는 글을 첫째 딸 아이 발 사진과 함께 공개했다.

한편 김소영은 지난 2017년 4월에 오상진과 백년가약을 맺어 아나운서 출신 부부로 화제를 모았다. 결혼 이후 약 1년 5개월 만에 딸 셜록이를 품에 안았고 현재 산후조리원에서 회복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