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은 겨울, 튼튼하게 보내게 해줄 한우 보양식은?
남은 겨울, 튼튼하게 보내게 해줄 한우 보양식은?
  • 윤정원 기자
  • 승인 2020.02.06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해피박스 신청
    - 해피타임즈, 0~7세 부모 천명에게 해피박스 증정!
  • http://happy.ibabynews.com
AD
음식의 성질에도 궁합 있어… 유자, 더덕, 밤, 대추 등 한우에 곁들이면 도움

【베이비뉴스 윤정원 기자】

한우 우엉 전골.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
한우 우엉 전골.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

면역력이 특히 중요한 요즘, 명절이 지나고 피로가 쌓여 면역력이 떨어진 주부들일수록 건강에 더욱 유의해야 할 때다. 밥이 보약이란 말이 있듯 이럴 때일수록 잘 챙겨 먹어야 건강을 지킬 수 있다. 특히 한우는 사시사철 보양식 하면 떠오를 만큼 맛도 좋고 건강에도 좋기로 잘 알려져 있다. 그런데 음식에도 함께하면 좋은 궁합이 있다. 한우자조금 전문가 자문단으로 활동 중인 오라한의원 박미경 한의사의 도움을 받아 한우와 찰떡궁합인 음식들을 소개한다. 남은 겨울 우리 몸을 건강하게 지켜줄 한우와 찰떡궁합을 자랑하는 음식들을 알아보자.

◇ 면역력에 좋은 한우 궁합 음식

콜록콜록 주변에서 들려오는 기침 소리에 걱정이 된다면 유자 소스에 한우를 찍어 먹어 보는 건 어떨까. 유자의 비타민 C는 한우의 철분 흡수를 돕고 유자의 새콤함이 한우의 풍미를 도와 더욱 맛있게 한다. 유자는 비장과 폐를 따듯하게 해줘 감기 예방에 좋은 식품으로 면역 증강에도 도움이 된다. 또한 콜라겐 생성을 도와 한우와 함께 먹으면 피부의 탄력도 챙길 수 있다.

아연과 단백질이 풍부해 면역력에 좋은 한우를, 더덕과 우엉처럼 폐의 진액을 보충하고 기침 완화에 도움이 되는 식품과 함께 먹으면 호흡기 강화에 도움이 된다. 미세먼지와 감기처럼 호흡기에 좋지 않은 질병이 걱정된다면 한우와 함께 먹는 반찬으로 더덕이나 우엉을 곁들여 보자. 한우 우엉 전골과 같은 요리는 한우에 우엉의 깊은 맛이 더해져 호흡기에 좋은 뜨끈한 겨울철 별미를 맛볼 수 있다.

◇ 뼈 시린 겨울, 뼈 건강 챙기는 한우 궁합 음식

예로부터 뼈 건강에 좋은 것으로 알려진 고사리와 비타민 D가 풍부한 표고를 한우와 함께 먹으면 골다공증 예방 효과가 있다. 성장기 어린이의 뼈 성장에도 좋아 아이들과 함께 하는 식단에도 제격이다.

또한 황기는 기운을 돋게 하는 보양식으로, 특히 식은땀을 잘 흘리고 기허증이 있다면 한우와 함께 황기를 먹는 것이 도움이 된다.

◇ 보약이 여기 있네? 한우와 함께하면 보신에 제격!

한우볼 밤조림.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
한우볼 밤조림.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

허약한 체질 때문에 걱정이 많다면 한우와 함께 밤과 대추를 먹으면 좋다. 근육을 강화하는 밤과 정신을 안정시키고 혈을 보강하는 대추를 한우와 함께 먹으면, 마르고 허약한 체질의 기력을 북돋는 궁합이 된다. 특히 노인층의 근저하와 체중감소를 막아주는 데도 좋은 궁합이어서 남녀노소 체력 보강에 든든한 보약이 된다.

달달한 한우 요리를 원한다면 한우볼 밤조림을 만들어보자. 한우 우둔살을 곱게 다져 동그랗게 볼을 만든 후 밤과 함께 조려내면 겨울철 하나씩 집어먹기 좋은 달달한 한우볼 밤조림이 완성된다. 아이들 간식으로도 좋고, 추운 겨울 입맛을 돋우기에도 더할 나위 없다. 자세한 레시피는 한우유명한곳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에서 운영하는 온라인 사이트 '한우유명한곳'에서는 한우와 궁합이 맞는 재료를 활용한 다양한 한우 요리 레시피를 소개하고 있다. 한우의 맛을 두 배로 높여주는 다양한 식자재와 함께 맛있는 한우 요리로 식탁을 채워보는 건 어떨까.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8길 111 우명빌딩 2~4층
  • 대표전화 : 02-3443-3346
  • 팩스 : 02-3443-3347
  • 맘스클래스문의 : 1599-0535
  • 이메일 : pr@ibabynews.com
  • 발행·편집인 : 소장섭
  • 사업자등록번호 : ​211-88-48112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1331
  • 등록일 : 2010-08-20
  • 일반주간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 10138
  • 등록일 : 2011-01-11
  • 저작권자 © 베이비뉴스(www.ibaby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개인정보보호 배상책임보험가입 (10억원보상한도, 소프트웨어공제조합)
  • Copyright © 2020 베이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ibaby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