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성동구, 초등 통학로‘스마트 스쿨존 시스템’ 설치
서울 성동구, 초등 통학로‘스마트 스쿨존 시스템’ 설치
  • 윤정원 기자
  • 승인 2020.07.31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한속도 30km 초과 시 위반차량 번호 및 사진 전광판 표출로 운전자 경각심 환기

【베이비뉴스 윤정원 기자】

용답초등학교 앞 통학로에 설치된 스마트 스쿨존 시스템. ⓒ성동구
용답초등학교 앞 통학로에 설치된 스마트 스쿨존 시스템. ⓒ성동구

서울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용답초등학교 등 4개 초등학교 통학로에 어린이보호구역 제한속도 준수를 위한 ‘스마트 스쿨존 시스템’을 설치·운영한다고 31일 밝혔다.

‘스마트 스쿨존 시스템’은 어린이 보호구역에서 차량이 제한속도인 30km를 초과해 달릴 경우 전광판에 위반 차량의 사진과 번호를 보여줌으로써 운전자의  경각심을 높이는 시스템이다.

이 시스템은 기존의 속도만 표시하던 전광판과는 달리 인공지능(AI)과 정보통신(ICT) 기술을 이용해 차량의 사진과 번호까지 실시간으로 출력해 보여줌으로써 무심코 제한속도를 위반한 운전자에게 위험을 알리고 보행자의 주의를 환기시켜 안전사고에 대비한다.

구는 지난 3월 설치장소 선정을 위한 통학로 전수조사를 시행하고 학교 통학로 내에 횡단보도가 없어 스마트횡단보도 설치가 불가능한 용답초와 무학초, 송원초, 옥수초 4개교의 통학로를 설치장소로 선정했다.

구 관계자는 “어린이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해 지난 3월부터 민식이법이 시행되고 있으나 어린이 보호구역 내 사고는 여전히 끊이지 않는 것이 현실”이라며 “어린이보호구역 내 차량 과속을 원천 차단하고자 이번 시스템을 설치했으며, 모든 어린이 보호구역에 무인교통단속카메라를 설치하고 과속방지턱, 미끄럼 방지시설 등 안전시설을 지속적으로 정비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어린이 통학로 안전은 그 무엇보다 우선돼야 할 역점사업으로 어린이 보호구역 내의 교통사고 제로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8길 111 우명빌딩 2~4층
  • 대표전화 : 02-3443-3346
  • 팩스 : 02-3443-3347
  • 맘스클래스문의 : 1599-0535
  • 이메일 : pr@ibabynews.com
  • 발행·편집인 : 소장섭
  • 사업자등록번호 : ​211-88-48112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1331
  • 등록일 : 2010-08-20
  • 일반주간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 10138
  • 등록일 : 2011-01-11
  • 저작권자 © 베이비뉴스(www.ibaby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개인정보보호 배상책임보험가입 (10억원보상한도, 소프트웨어공제조합)
  • Copyright © 2020 베이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ibaby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