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들이 가장 선호하는 아이 신발 브랜드는?
엄마들이 가장 선호하는 아이 신발 브랜드는?
  • 이유주 기자
  • 승인 2014.10.21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스포츠 용품 브랜드 '나이키'가 1위

【베이비뉴스 이유주 기자】

 

스포츠 용품 전문 브랜드 '나이키'가 임신부 및 육아맘이 가장 선호하는 신발 브랜드 1위로 선정됐다. 안기성 기자 sinsun@ibabynews.com ⓒ베이비뉴스
스포츠 용품 전문 브랜드 '나이키'가 임신부 및 육아맘이 가장 선호하는 신발 브랜드 1위로 선정됐다. 안기성 기자 sinsun@ibabynews.com ⓒ베이비뉴스

 

스포츠 용품 전문 브랜드 '나이키'가 임신부 및 육아맘이 가장 선호하는 신발 브랜드 1위로 선정됐다.

 

베이비뉴스(대표이사 최규삼)가 지난 7~8월 서울, 경기, 인천, 대전 등에서 열린 맘스클래스 참가자 임산부·육아맘 1133명을 대상으로 가장 선호하는 영유아 브랜드가 무엇인지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의류 부문에서는 '나이키'가 전체 응답률 10.20%(115명)로 1위를 차지했다

 

나이키는 필 나이트와 빌 바우어만이 1964년에 설립한 미국의 스포츠용품 브랜드로 운동화, 운동복, 운동용품 등을 다양하게 제작해 판매하고 있다. 1988년 이후부터는 '저스트 두 잇(JUST DO IT)'이라는 마케팅 활동을 펼치며 세계적인 브랜드로 성장했다.

 

또한 세계 최초로 단단한 주머니에 압축 공기를 주입해 자연스럽게 원상태로 되돌아가는 '에어 쿠셔닝 기술'을 개발해 마라톤화, 트레이닝화, 테니스화, 농구화 등 용도에 맞는 다양한 상품을 개발하며 두터운 매니아층을 확보하고 있다.

 

이어 전체응답자 중 3%(34명)가 선택한 '아가방'이 2위에 올랐다. 아가방은 1979년 국내 최초의 유아의류 및 용품 전문업체로 출범해 지난 35년간 뛰어난 브랜드 인지도와 국내 최대의 유통망을 구축하며, 동종 업계 내 시장 점유율 우위를 꾸준히 고수하고 있다. 아가방은 이번 영유아 브랜드 선호도 설문조사에서 임신부 및 육아맘이 가장 선호하는 의류 브랜드 1위로 선정되는 영광을 안기도 했다.

 

계속해서 100년이 넘는 역사를 자랑하는 미국의 '우미슈즈'가 2.8%(32명)로 3위에, 특히 여름철에 인기가 많은 '크록스'가 2.5%(28명)로 4위에, 독일의 유명 스포츠 브랜드 '아디다스'가 1.7%(19명)로 5위에 올랐다.

이밖에도 '뉴바란스'와 '씨카이런'이 1.6%(18명)로 공동 6위위에, '팁토이조이'는 1.3%(15명)로 8위에, '아띠빠스'은 1.2%(14명)로 9위에, '해피랜드'는 1.1%(12명)로 10위에 올랐다.

 

스포츠 용품 전문 브랜드 '나이키'가 임신부 및 육아맘이 가장 선호하는 신발 브랜드 1위로 선정됐다. ⓒ나이키
스포츠 용품 전문 브랜드 '나이키'가 임신부 및 육아맘이 가장 선호하는 신발 브랜드 1위로 선정됐다. ⓒ나이키

【Copyrights ⓒ 베이비뉴스 기사제보 & 보도자료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78 경찰공제회자람빌딩 B1
  • 대표전화 : 02-3443-3346
  • 팩스 : 02-3443-3347
  • 맘스클래스문의 : 1599-0535
  • 이메일 : pr@ibabynews.com
  • 발행·편집인 : 소장섭
  • 사업자등록번호 : ​211-88-48112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1331
  • 등록일 : 2010-08-20
  • 일반주간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 10138
  • 등록일 : 2011-01-11
  • 저작권자 © 베이비뉴스(www.ibaby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개인정보보호 배상책임보험가입 (10억원보상한도, 소프트웨어공제조합)
  • Copyright © 2022 베이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ibaby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