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알복지재단, 시각장애인의 날 맞아 시각장애인 권익옹호 캠페인 ‘나란히’ 진행
밀알복지재단, 시각장애인의 날 맞아 시각장애인 권익옹호 캠페인 ‘나란히’ 진행
  • 윤정원 기자
  • 승인 2019.10.08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점자명함 만들기’, ‘흰지팡이 체험’, ‘배리어프리 영화 상영’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 펼쳐

【베이비뉴스 윤정원 기자】

시각장애인 권익옹호 캠페인 ‘나란히’ 포스터. ⓒ밀알복지재단
시각장애인 권익옹호 캠페인 ‘나란히’ 포스터. ⓒ밀알복지재단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과 서울교통공사(사장 김태호)가 15일 서울 지하철 9호선 봉은사역에서 시각장애인 권익옹호 캠페인 ‘나란히’를 진행한다.

‘나란히’는 시각장애인들의 권리보장을 위해 제정된 ‘흰지팡이의 날’을 기념해 시민들을 대상으로 시각장애인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인식을 개선하고자 마련됐다.

행사에서는 눈을 가리고 보행하는 ‘흰지팡이 체험’과 배리어프리버젼 영화(시청각장애인을 위해 화면해설과 한글자막이 들어간 영화) 자막을 만들어보는 ‘영화자막 만들기’, ‘점자명함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형 프로그램이 펼쳐질 예정이다.

또한 봉은사역 역사 내 관람 공간에서는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즐길 수 있도록 배리어프리버젼으로 만들어진 영화 ‘증인’이 상영된다.

정형석 밀알복지재단 상임대표는 “장애인과 더불어 살아가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서는 장애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이해가 필요하기에 이번 캠페인을 개최하게 됐다”며 “‘나란히’를 통해 시각장애인을 비롯한 사회적 약자들을 향한 시민들의 따뜻한 배려와 관심이 확산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박찬명 서울교통공사 9호선 운영부문장은 “무심코 지나칠 수 있는 날에 시각장애인을 향한 관심을 제고할 수 있는 행사를 개최하게 돼 뜻깊다. 앞으로도 밀알복지재단과 협력해 교통약자를 비롯한 모든 승객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지하철을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밀알복지재단과 서울교통공사는 지난 3월 사회공헌 협약을 체결하고 장애인과 교통약자의 이동권 증진을 위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