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가 가정용 화학제품을 먹었다고요?
아이가 가정용 화학제품을 먹었다고요?
  • 권현경 기자
  • 승인 2019.11.04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카드뉴스] 아이들 사고에 대처하는 방법

【베이비뉴스 권현경 기자】

아이를 키우다 보면 갑자기 아프고, 갑자기 다치는 일들 잦죠. 그럴 때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 오재원 한양대학교 의과대학 소아청소년과 주임교수가 간단히 정리해 알려드립니다.

[알림] 시각장애인 웹접근성 보장을 위한 대체텍스트입니다.

1. 아이가 가정용 화학제품을 먹었다고요?

2. 아이를 키우다 보면 갑자기 아프고, 갑자기 다치는 일들 잦죠. 그럴 때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 오재원 한양대학교 의과대학 소아청소년과 주임교수가 간단히 정리해 알려드립니다.

3. 아이가 락스 같은 가정용 화학제품을 먹었을 때
아이가 먹는 것은 못 보고 의심만 되는 경우라면 일단 얼마나 섭취했는지 그 양을 추정해야 합니다. 반드시 해당 용품의 용기를 병원에 가져가서 원래 얼마만큼 있었는지 확인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4. 아이가 락스 같은 가정용 화학제품을 먹었을 때
해당 용품의 이름이나 성분을 모를 경우 진료가 상당히 지연되어 아이의 예후에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어떻게 해야 할지 잘 모른다면 우선 119에 전화하세요.

5. 아이가 락스 같은 가정용 화학제품을 먹었을 때
락스는 보통 4% 이내의 농도로 제조됩니다. 락스를 먹었다면 보통 구강 점막에 가벼운 발적 및 통증을 일시적으로 일으키는 정도로 끝나는 경우가 많습니다.

6. 아이가 락스 같은 가정용 화학제품을 먹었을 때
아이가 얼마나 먹었는지 잘 모르거나, 매우 많은 양을 섭취했을 경우 복통, 연하곤란, 연하통, 흉통, 복통 등의 증상을 보인다면 내시경 검사가 필요할 수 있으므로 물을 마시지 말고 바로 병원으로 가는 것이 좋습니다.

7. 아이가 밥을 먹다가 음식이 목에 걸렸는지 숨을 못 쉴 때
기도가 완전히 막히면 기침도 못 하고 말이나 소리도 못 냅니다. 아이가 기침하거나 말을 할 수 있다면 음식물이 나올 때까지 기침하게 하세요. 기침도, 소리도 못 낼 정도의 상황이라면 119에 전화하는 것이 우선입니다.

8. 아이가 밥을 먹다가 음식이 목에 걸렸는지 숨을 못 쉴 때
1세 이하의 영아에게 이런 일이 발생했다면 등 두드리기와 가슴 밀어내기(흉부 압박과 동일)를 각각 5회씩 이물질이 나올 때까지 반복하세요. 성인과 1세 이상의 소아는 의식의 여부와 상관없이 복부 밀어내기(하임리히법)를 하면서 구조대원을 기다리세요.

9. 아이가 설사할 때
아이가 설사할 때 기능성 음료, 이온 음료, 스포츠음료를 주면 안 됩니다. 이 음료들은 대부분 나트륨과 당분 비율이 설사 환자에 잘 맞춰져 있지 않고 전해질은 부족한데 당분은 지나치게 많습니다. 아이가 설사할 때 중요한 것은 왜 설사를 하는지 정확히 알고 치료하는 것입니다.

10. 아이가 설사할 때
아이가 설사할 때 아예 굶기는 방법을 선택하는 부모님도 계시는데요, 굶는 것은 설사 치료에 결코 도움 되지 않습니다. 굶기면 일시적으로 설사량이 줄어 보여도 탈수 및 영양 상태가 나빠져 회복까지 더 오랜 시간이 걸리게 됩니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