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국립아시아문화전당과 함께하는 ‘청소년 남도 책 기행’ 열어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국립아시아문화전당과 함께하는 ‘청소년 남도 책 기행’ 열어
  • 윤정원 기자
  • 승인 2019.09.16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D
아시아 지역의 문화예술에 대해 배우고 자연스럽게 소통 가능

【베이비뉴스 윤정원 기자】

청소년 남도 책 기행 포스터.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청소년 남도 책 기행 포스터.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관장 조영주)은 28일, 서울에서 광주로 떠나는 ‘청소년 남도 책 기행’을 국립아시아문화전당(Asia Culture Center : ACC, 전당장 직무대리 이진식)과 아시아문화원(Asia Culture Institute : ACI, 원장 이기표)과 함께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독서문화프로그램은 9월 독서의 계절 가을을 맞이해, 청소년 30명이 함께 어우러져 남도로 떠나는 기차여행이다. 올해 처음 시도되는 ‘청소년남도 책 기행’프로그램은 신청 10분 만에 조기 마감되고, 참가 문의가 끊이지 않을 정도로 관심이 뜨거웠다. 서울 용산역에 집결하여 광주송정역으로 가는 동안 남도에 대한 이야기를 함께 나누고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을 탐방한다.
   
체험프로그램 중 ACC 라이브러리파크에서 진행되는‘커리어러너’프로그램은 청소년들이 문화예술기관에서 만날 수 있는 큐레이터, 에듀케이터, 아키비스트 세 가지 직업을 태블릿 PC를 활용한 게임 방식으로 체험하게 된다.

도서관 관계자는 “‘남도 책 기행’을 통해 도서관이 독서, 전시, 교육, 체험이 가능한 복합문화공간임을 알게되고 아시아 지역의 문화예술에 대해 배우고 자연스럽게 서로 소통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청소년 남도 책 기행’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누리집 및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